연재

디스아너드 - 프롤로그

암살게임으로 돌아온 암살핫산입니다.

디스아너드는 명예를 잃은 주인공이 자신의 명예를 되찾기 위해 복수를 하는 스토리를 가진 게임으로,

암살게임임에도 불구하고 비살상 루트가 있는 독특한 게임이야.

그리고 이런 게임 시스템과 독특한 세계관 설정으로 흥행한 게임이기도 해.

 

물론 암살게임에 비살상 목표가 아예 없었던 것은 아니고

암살 대상 이외에는 사살할 경우 페널티를 부여하는 다른 게임도 존재했지만,

아예 암살 대상까지 죽이는 것 이외의 방법으로 복수할 수도 있어.

 

이런 재미있는 점 때문에 핫산이 마음에 들어했던 게임이라 비살상 루트로 연재를 하게 됐어.

학살 루트는 다른 암살게임과 차별화가 되지 않아서 연재할 계획은 없어.

 

연재글인 만큼 스토리를 전부 다루는 것은 아무래도 무리가 있고 공략법도 대부분 생략하게 될 거야.

이런 점은 양해를 해 주기 바라.

 

[꾸미기]20191016161048_1.jpg

 

게임을 시작하면 여제가 주인공인 코르보를 향해 독백을 하는 장면을 가장 먼저 보게 돼.

이 게임의 무대가 되는 던월에 전염병이 창궐해서 많은 사람들이 목숨을 잃거나 병들었고,

그 역병의 해결책을 찾기 위해 코르보를 파견했다는게 배경설정이야.

 

 

 

[꾸미기]20191016161148_1.jpg

[꾸미기]20191016161202_1.jpg

 

그 다음 인게임 컷신으로 들어오게 되는데, 앞서 말했던 파견 건에 대해서 잡담하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와중에 흑마법이 언급되는데, 이 흑마법은 게임 자체와 스토리에 대해서 꽤나 중요한 주제고 실제로도 볼 수 있어.

흑마법이라는 이름 답게 경비도 입에 담기를 꺼리는 것을 보아 당연히 인식도 좋지 않은 모양.

 

[꾸미기]20191016161239_1.jpg

 

탑에 도착하면 수문을 통해 위로 가는 것을 볼 수 있음.

이 게임의 기술에 대해서 대충 알 수 있는 장면.

 

[꾸미기]20191016161308_1.jpg

 

이 제프 커나우라는 사람은 코르보와 함께 역병 해결을 위해 파견을 나온 인물이다.

비록 스토리상 중요한 인물은 아니지만 나중에 한번 더 언급이 되게 된다.

실제로도 매우 짧지만 앞으로 진행하면서 다시 만날 수 있기도 하고.

 

[꾸미기]20191016161323_1.jpg

 

탑으로 향하는데 누군가가 달려온다.

딱 봐도 아이인 것 같다.

 

[꾸미기]20191016161337_1.jpg

[꾸미기]20191016161343_1.jpg

 

이 애가 바로 에밀리 왕녀.

왕녀라는 애가 아무리 호국경이라지만 바로 달려들어서 안기는걸 보면 코르보와 에밀리가 평범한 사이가 아니라는걸 암시하고 있음.

그 이후 놀아달라고 뜬금없이 숨박꼭질을 제안하는데 사실 이게 은신 튜토리얼.

 

은신 메커니즘이 복잡한 것도 아니고 실전에서 배울 수도 있는데다가 정말 기초적인 부분이라 굳이 하지 않아도 됨.

처음 플레이하더라도 금방 이해하게 되는 간단한 메커니즘이기도 하고...

거절하고 앞으로 가자.

 

[꾸미기]20191016161415_1.jpg

[꾸미기]20191016161431_1.jpg

 

앞으로 다가가면 웬 화가하고 빨간 옷을 입은 머머리가 그림을 그리고 있는걸 볼 수 있음.

저 빨간 옷은 만인의 수도원이라고 불리는 종교단체의 주시자 중에서도 높은 직책인 고위주사자가 입는 옷이야.

종교단체라고는 하나 사실은 광신도 집단인데다가

온갖 탄압을 일삼는 사이비 교에 가깝기 때문에 애초에 주시자들이 그렇게 긍정적으로 묘사되진 않아.

물론 양심있게 행동하는 주시자들도 있지만 머머리이기 때문에 저 인간은 성격이 더러울 것 같다.

 

[꾸미기]20191016161447_1.jpg

 

다가가서 그림 그리고 있는 술을 마셔버리면 숨은 이벤트가 있음.

사실 말하는 것을 들어보면 저 화가도 그냥 화가가 아니라 평범한 인물이 아니라는걸 알 수 있다.

역병의 치료제를 만들어냈다거나 그림을 잘 그린다거나 하는걸 보면 전형적인 천재.

 

[꾸미기]20191016161503_1.jpg

[꾸미기]20191016161509_1.jpg

 

저 머머리가 첩보대장이고 여성이 여제이다.

머머리 쿼터제를 넣었나 왜이리 머머리들이 많은걸까.

 

아직 대화가 끝나지 않았는지 마지막 부분을 들을 수 있다.

감염자들에 대한 강경책을 펼치자는 첩보대장과는 달리 여제는 백성들을 탄압하는 것에 대해서 회의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역시 머머리가 악당은 진리인건가

 

[꾸미기]20191016161531_1.jpg

 

코르보가 나타나자 실컷 코르보를 비꼬고 자리에서 물러나는 첩보대장.

친구라고는 인터넷 친구밖에 없는 사람처럼 배배 꼬인 모습이다.

 

[꾸미기]20191016161551_1.jpg

[꾸미기]20191016161603_1.jpg

 

첩보대장이 물러난 후 여제에게 보고서를 전달하자.

안타깝게도 긴 파견에서도 별다른 해결책을 찾아내지 못한 것 같고, 여제는 곤경을 토로한다.

 

[꾸미기]20191016161624_1.jpg

 

걱정하는 자신의 딸을 안심시키는 여제.

그런데 뭔가가 이상하다.

 

[꾸미기]20191016161627_1.jpg

 

경비병이 있었는데요 없었습니다

 

[꾸미기]20191016161632_1.jpg

[꾸미기]20191016161635_1.jpg

 

누가 옥상에서 이쪽으로 향하고 있다는 에밀리의 외침과 함께 전투가 시작된다.

암살자 세 명이 차례로 난입하게 되는데 전투 튜토리얼 수준이라 매우 쉽다.

정면에서 공격해오는걸 방어한 후 반격해주면 한방에 쓰러뜨릴 수 있으므로 참고하면 된다.

 

비살상 플레이를 지향한다고 하더라도 암살자를 죽이는게 아니라 제압하는 거기 때문에 막 칼질하고 총질해도 됨.

 

[꾸미기]20191016161656_1.jpg

 

암살자들을 쓰러뜨리고 안심하는 찰나

 

[꾸미기]20191016161701_1.jpg

[꾸미기]20191016161708_1.jpg

[꾸미기]20191016161712_1.jpg

 

암살자들의 증원군이 오고, 암살자들의 대장으로 보이는 자가 여제를 암살한 후 에밀리를 납치해버린다.

이벤트로 강제로 진행되기 때문에 눈 뜨고 지켜봐야만 함.

 

[꾸미기]20191016161721_1.jpg

 

코르보는 쓰러진 여제에게 다가가게 되고 여제는 유언이자 마지막 명령을 내린다.

근데 보통 이렇게 오래 시간을 끌면 반드시 일어나는 일이 있던데...

 

[꾸미기]20191016161741_1.jpg

 

않이;; 제가 아니라구요;;

아니나 다를까 여제가 숨을 거두자마자 경비대가 나타난다.

 

어떤 멍청이가 주요인물을 암살하고서도 멍청하게 있나 싶겠지만 곧바로 첩보대장은 코르보에게 누명을 씌운다

 

중요할 때는 경비가 하나도 없다가 갑자기 나타나는게 더 수상하지 않냐

거기다가 첩보대장이라는 놈이 머머리니까 더더욱

 

어쨌거나 코르보는 경비대원에게 얻어맞고 기절하게 된다.

 

[꾸미기]20191016161802_1.jpg

 

이 게임 이름이 불명예인 이유가 바로 이거다

 

[꾸미기]20191016161814_1.jpg

[꾸미기]20191016161833_1.jpg

 

친절한 스토리 요약과 함께 다시 컷신이 시작된다.

이런 스토리가 다 그렇듯 코르보가 심문당하는 중이다.

 

에밀리 왕녀를 납치하고 어디다가 뒀냐고 물어보는데 당연히 코르보가 알 턱이 있나.

아는 것이라고는 네놈이 민머리 대머리 맨들맨들 빡빡이라는 사실 뿐이다 이 머머리쉑

 

[꾸미기]20191016161840_1.jpg

 

으아앜어어어엌

 

[꾸미기]20191016161900_1.jpg

[꾸미기]20191016161904_1.jpg

[꾸미기]20191016161922_1.jpg

 

어차피 내일 처형될 것이라는 사실과 함께 첩보대장이 굳이 물어보지도 않았는데 줄줄이 설명해준다.

WA! 하극상 아시는구나! 저는 참고로 이.렇.게.했.습.니.다!

어차피 대놓고 수상했던지라 굳이 새롭지도 않다.

 

당연한 거지만 여기에서 게임이 끝날 리가 없으니 그냥 얘는 지 혼자 줄줄이 자백한 셈이 된다.

 

[꾸미기]20191016161949_1.jpg

 

이후 고된 심문 때문에 기절한 코르보는 독방에서 처형을 기다리는 신세가 된다.

그런데 갑자기 간수가 와서 사식을 넣어주고는 가버린다.

이런 상황에서도 사식을 넣어줄 친구가 있다니 코르보는 핫산과는 다르게 인-싸인 듯 하다.

 

[꾸미기]20191016162008_1.jpg

[꾸미기]20191016162010_1.jpg

 

빵을 먹으면 그 밑에 열쇠와 편지가 있다.

편지를 읽어보자.

 

[꾸미기]20191016162015_1.jpg

 

코르보가 갇힌 감옥의 열쇠와 탈출할 수단을 준비해두었다는 쪽지다.

이미 배신당한 입장에서 이 인간들을 믿을 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어차피 내일이면 처형당할 신세.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한번 믿어보기로 하자.

 

[꾸미기]20191016162029_1.jpg

 

편지에 적혀있는 대로 무기를 얻은 코르보

 

좋다ㅋㅋㅋ 지금 간다 기다려라ㅋㅋㅋ

 

--

 

글 내용이 날아가서 두번 쓴지라 내용이 좀 부실함.

게임 내에 자체적으로 챕터 구분이 있지만 첨부파일 용량 문제로 핫산이 임의대로 끊을 것 같음.

찍 싸지 않고 연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6개의 댓글

2019.10.16

디스아너드 존잼 비살상이 심장 쫄깃하고 재밌지

0
2019.10.16

이겜이 엔딩봐도 가끔가끔 생각나서 하고싶어질때가 잇음

0
2019.10.17

갓-띵작 칙칙하고 시궁창스러운 분위기가 은근 쫄리게 만듦. 거기다 스팀펑크니까 말 다했지

0
2019.10.17

코르보 넘모 조아

0
2019.10.17

이거 2는 평이 어떰

0
2019.10.17
@마츠Q

2도잼써 다렉겜에서사면 한패도 줌

0
@마츠Q

1 재미있게 했으면 2도 재미있을거임. 전편만큼 극적인 시나리오는 없지만 이것저것 발전된 시스템이 많음.

0

겜잘알은 아니지만 진짜 재밌게 했던 게임

 

분위기라던지 BGM도 넘모 맘에 들었음

0
2019.10.17

아직도 스팀은 한패 없음??

0
@돗돗리판

다이렉트 게임즈 정책상 앞으로도 없을듯

0
2019.10.17

디스아너드 씹갓겜

0
2019.10.17

으아아ㅏㅏㅏ 여제랑 코르보랑 그렇고 그런사이래요!

0
@마리의고양이

아니 선생님 연재중에 언급할 사실을 먼저 스포일러하시면 어떡합니까

0
2019.10.17
@만월산야바위꾼

더 중요한건 안말했으니까 읍읍..

0
2019.10.17

이거 ㅅㅂ 분명 다 기절시켰는데 챕터 클리어 하고

사살 1 찍혀있으면 개빡침

0
@댕청한녀석

여러가지 변수로 기절한게 굴러떨어지거나 물에 빠지거나 폭발에 휘말리거나 하면 그런 경우가 생기는데 버그가 있는지 아무리 대비해놔도 그러면 진짜 빡치긴 함

0
2019.10.17

처음에 나오는 화가 소콜로프 아니냐?

0
@마리의고양이

맞음

0
2019.10.17
@만월산야바위꾼

모티브가 아마 레오나르도 다빈치일껄

0
2019.10.17

디스아너드 첨 나왔을때 급식이라 복돌로 했었는디 ㅋㅋ

 

개인적으로 디스아너드 던월의 칼도 존잼이었는데

 

브리그모어의 마녀들이 한글패치가 안되있어서 좀 많이 아쉬웠는데

 

2에서 마녀들 뜬금없이 나와서 샬라샬라 거리는거 보고 응? 했엇음 ㅋㅋ

0
2019.10.18

언제 해도 정말 재미있는 명작 게임임. 분위기, 게임성, OST 모두 버릴 게 없음

0
2019.10.19

아 사살 0찍어보겠다고 지랄한거 떠오르네

0
2019.10.19

갓갓겜

게임 자막 크기 좀더 크게 설정할 수 있으?

0
@군단장

자막크기 조절옵션이 없어서 안될듯 ㅠㅠ

0
2019.10.20

크 명작 띵겜 하는구먼 화이팅! 2까지 고우고우!

0
2019.10.20

ㅊㅊ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정보] 게임 연재 / 정보 판입니다 47 overflow 3 2017.04.18
4285 [연재]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2 결정판] 칭기즈칸 캠페인 4.서쪽으... 5 LhiB 1 2 일 전
4284 [연재] 디스아너드 - 반으로 갈라져서 죽어 (13) 9 만월산야바위꾼 3 2 일 전
4283 [연재] 봉쇄 도시 타르코프에서 탈출 말고 병신짓 3 2 노잼망겜 1 2 일 전
4282 [연재]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2 결정판] 칭기즈칸 켐페인 3. 중국으로 5 LhiB 2 3 일 전
4281 [연재] [ PUBG ] 정신이 혼미해지는 배틀그라운드 9편 34 외김치 22 3 일 전
4280 [연재] [토탈워] 삼국 正史 - 하의 (40) 2 Miracle31792 1 4 일 전
4279 [연재]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2 결정판] 칭기스칸 캠페인 2.복수 LhiB 0 4 일 전
4278 [연재] 디스아너드 - 지금 만나러 갑니다 (12) 5 만월산야바위꾼 0 4 일 전
4277 [연재]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2 결정판] 칭기즈칸 캠페인-1.시련 9 LhiB 1 5 일 전
4276 [연재] 홈월드 리마스터 Homeworld Remastered Collection (8) 8 Miracle31792 2 6 일 전
4275 [연재] 디스아너드 - 코르보가 널 팔았어 (11) 12 만월산야바위꾼 2 7 일 전
4274 [연재] [메이헴의 유산] 방치형 노가다 플레이-7 1 ebrhd 0 8 일 전
4273 [연재] 봉쇄 도시 타르코프에서 탈출 말고 병신짓 2 2 노잼망겜 2 9 일 전
4272 [분석] 데스 스트랜딩 리뷰/후기 66 아스모데우스 24 9 일 전
4271 [연재] 친구들하고 하면 배꼽 빠지는 게임 1탄 : (휴먼 폴 플랫-1/2) 5 Vreo 1 9 일 전
4270 [연재] 디스아너드 - 목조르기 변태가 파티에 참여하는 과정 (10) 4 만월산야바위꾼 3 10 일 전
4269 [연재] 홈월드 리마스터 Homeworld Remastered Collection (7) 1 Miracle31792 2 10 일 전
4268 [연재] 홈월드 리마스터 Homeworld Remastered Collection (6) Miracle31792 4 11 일 전
4267 [연재] 디스아너드 - 핫산은 납치도 잘 해요 (9) 4 만월산야바위꾼 1 12 일 전
4266 [연재]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결정판] 최초의 포에니 전쟁 캠페인-3... 3 LhiB 1 15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