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스포) 기생충 후기 및 궁금증

 

나는  영화가  끝나고 그  찝찝함과  불편감이  들던데.... 

상영  끝나고  바로  기립 박수  10여분을  쳤다던

사람들은  대체  어떤  멘탈을  가진걸까  궁금해짐.

 

그러다  후기  검색해서  보니 

부자들에겐  코미디, 중산층에겐  웃픈 영화, 서민들에겐  공포  일거라던  후기가  생각남. 

 

박수 쳤다던  사람들은 영화계에서 유명한  상류층 사람들일테니  그들에겐  기상천외한 코미디였겠구나!! 싶었음. 

 

 

 

 

 

 

스포 및  궁금증 //

 

 

 

 

 

 

 

마지막쯤에 꼬마애가  밖에다  텐트쳤을때

지하에  갇혀 있던  사람이  모르스부호로  신호 넣고  있었잖아?

꼬마애가  그거  해석  시도하는거까진  나온거  같은데

그냥  시도하다  끝나는거지??

보낸  신호가  어떤  내용이었는지까진  안  나왔지??

 

해석하는  장면  나올때까진  애가  뭔가  할  줄  알았는데  아무것도  아니더라 ㅎㅎ

15개의 댓글

10 일 전

인디언 흉내 내면서 스카웃활동도 하지만 사실 컨셉이고 제대로 할 줄도 모름 + 잠이나 쳐잠

0
10 일 전
@구백육

엌 컨셉 ㅋㅋㅋㅋㅋ 나도 처음엔 컨셉인가 하다 꼬마애가 기택이네 한테서 모두 같은 냄새 난다고 하길래 미술엔 천재가 아니여도 다른쪽으로 뭔가 있는건가 했는데 그냥 정말 아무것도 아니었구나 ㅋㅋㅋㅋ

0
10 일 전

컨셉+관종이라 제대로 할 줄 모름, 그림, 모스부호 마찬가지

0
10 일 전

상류층이 서민 코스프레(인디언)을 한다고 하지만 제대로 못하고 걍 무시하고 퍼질러 잔다는게 아닐까

0
10 일 전
@야호랑이

이거맞다 부자가 서민 코스프레를 해도 결국 놀이에 불가하고 모스부호도 단지 놀이에 불가한거지 꼬맹이한텐

0
10 일 전
@김치맛고로케

그런거네 ㅠㅠ

0

도와줘라고 모스부호 제대로보내는데, 모스부호해석이 미숙해서 도와줘인거 모르고 걍 넘어감. 영어자막에선 help가아니라 holp인가 hope로 나온데

0
10 일 전
@본죽말고코박죽

애가 해석 한걸 내가 못 봤구나 ㅠ

0
@달님에게

ㄴㄴ 메모장 살짝 보여주는데, 잠깐 나오기때문에 봐도 모름 ㅋㅋㅋ 내가 쓴 해석은 감독이였나 외국에서 본사람이 후기로 말해준거야

0
10 일 전

상류층과 하류층은 소통이 안된다는 비유임 결국

0
10 일 전
@연극이끝나고

ㅠㅠㅠㅠㅠㅠㅠㅠ

0
10 일 전

원래기립박수 친다던대

0
10 일 전

나도 오 꼬마애가 저거 해석해서 뭔거 나오나보다했는데 그게아님ㅋㅋㅋ

 

꼬마가 인디언놀이를하지만 텐트는 미제라는것도 웃기고 해석을 못하는건 상류층과 하류층은 소통이 불가능

0
10 일 전
@김거북e

여기에 좀 더하자면 모스부호인걸 알아채고 종이서 필기를 하지만 상류사람한테는 그냥 심심풀이일 뿐이라는거임 정작밑에서는 모스부호 줄려고 발악하지만 위에서는 그냥 하나의 재미일 뿐이라는거?

0
10 일 전

그걸 해석했든 아니든 상류층에겐 하류층의 고통따위 신경 쓸 건덕지도 안된다는 의미같았음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기타] 영상과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5 overflow 2 2017.04.17 6599
33992 [드라마] 체르노빌 보고 난 후로 제일 소름 돋는 소리 1 Googole 0 8 시간 전 204
33991 [드라마] 체르노빌 윗대가리들 암걸려도 이분은 최고였다 4 BerlinerZeitung 0 9 시간 전 153
33990 [드라마] 체르노빌 1 보고 존나 소름돋은 장화 2 해방된자 0 9 시간 전 163
33989 [기타] 이제 왓챠에서 영화추천 안해줌? 태국조아 0 10 시간 전 33
33988 [영화] 송강호 인디언 분장 존나 잘어울리지 않았냐 1 므르므즈 0 10 시간 전 108
33987 [영화] 넷플 영화 추천좀 sf 스릴러 10 지효이쁘지효 0 10 시간 전 59
33986 [영화] 의천도룡기 후속작 왜 안나왔냐? 2 태국조아 0 11 시간 전 40
33985 [영화] 기생충 봤당 미친 영화네(스포없) 1 므르므즈 1 11 시간 전 107
33984 [영화] 영화 <비스트>후기 리낭 0 12 시간 전 61
33983 [영화] 노스포 라스 폰 트리에 감독전 2편 후기 유로파, 살인마 잭의 집 4 시공 0 14 시간 전 40
33982 [드라마] 체르노빌 이거 암걸리겠네 ㅋㅋㅋㅋ 7 987654321 0 14 시간 전 210
33981 [영화] 더보이 이제야 봤음 1 패러독스인터렉티브 0 15 시간 전 98
33980 [영화] 알라딘 재밌네 diditmyway 0 16 시간 전 36
33979 [영화] 토이스토리4 봤다 3 므르므즈 0 16 시간 전 124
33978 [영화] 엔겜이 아바타 재개봉제외 성적 넘었다함 4 악의축 0 16 시간 전 98
33977 [영화] 욕나오게 무서웠던 공포영화 추천 좀 5 캐리어즈 0 17 시간 전 108
33976 [영화] 존윅3 MX관에서 안틀어주네 ㅅㅂ.. 4 luady 0 19 시간 전 104
33975 [영화] 슾포기생충 진심 깨는 불편했던점 하나 8 youdahui 1 20 시간 전 172
33974 [드라마] 넷플릭스에 에반게리온이 떴더라 8 파란얼굴 0 21 시간 전 182
33973 [영화] 엔드게임 막차 탔다 7 우디아빠 0 21 시간 전 21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