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브한 대학원생을 위한 튜토리얼 - 0

필자는 1989년 부산 출생의 공학 박사 과정 말년차 (이제는 포닥)이다.

본 내용은 2012년 청운의 꿈을 안고 XX대학교에서 XX과기원 XXX공학 대학원에 진학하여 2019년 2월 공학 박사로 졸업하기 까지, 제대로 된 연구를 하기 위해 고군분투한 내용이다 (원래는 책으로 내려다, 안팔릴것이 뻔하여 개드립에 차례대로 올련본다). 본 저작물은 저자와 같이 국내 공학 대학원에서 제대로 된 연구를 진행하기 꿈꾸는 사람들을 위해 제작되었으며, 특히나 지방대학 출신으로 대학원에 대한 정보가 전무한 학부생 및 이미 대학원에 들어오고 난 뒤, 연구자로서 정체성을 고민하고 있는 대학원생을 위해 작성하였다.

되도록 객관적인 관점에서, 저자가 겪은 대학원의 일상을 실감나게 전달하고자 노력하였다. 그러나 필자도 인간이기 때문에 주관적 관점이 담길 수 밖에 없으며, 또한, 독자마다 처해 있는 상황과 성향 그리고 경험이 다르기 때문에, 필자의 전달력에 한계가 있을 수 밖에 없다. 따라서 독자로 하여금 주체적으로 글을 읽고, 해석하기를 강권한다. 그리하여 본인의 연구에 아무쪼록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사람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대부분의 공학대학원 특히나 과기대 같은 경우 아직 EQ가 발달하지 못한 사람들이 많은 부분을 형성하고 있기 때문에 저자의 조언이나 도움이 애초에 이해가 되지 않을 수도 있으리라 생각된다. 저자 본인의 경우 EQ가 높고 소심하며 활동적인 스타일의 사람이다. 때문에 본의 아니게 연구에 비하여 인간관계에 있어서 많은 부분 남들보다 생각이 많아져 본 책(개드립)을 저술 하게 되었다.

때문에 독자(개드리퍼) 분들께서도 필자의 이러한 성향을 사전에 인지하시고 본 저작물을 읽는다면, 더욱 자신에 맞게 해석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다른 말로 한다면, 본인이 감수성이 풍부한 공과대학원 생이라면 이 책을 일독 하기를 강하게 권하고 싶다. 그러나, 독자 본인이 생각하기에 감정이 무던한 사람이라면 지금 바로 책을 덮고, 연구를 진행하기를 바란다. (이 기계인간 자식들…)

이제까지 제목과 본 소개글을 3단락쯤을 읽었다면, 대부분의 독자는 눈치 채셨을 꺼라 생각한다. 필자는 생각이 가벼우며, 천성이 밝은 사람이다. 불행인지 다행인지 모르겠으나, 필자가 마주한 악습의 정도는, 다른 하드 케이스와 비교해 보았을 때, 보다 나은 환경이었기 때문에, 마음이 무너지지 않았고, 본 저서에서 나타난 것처럼 가벼운 마음과 어투로 책을 서술 할 수 있었다. 부디 대학원생에 들어와서 마음이 무너진 대학원 생들이 본 저서를 읽고 힘을 내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필자의 말투가 가볍다고 해서, 대학원생이 처한 상황을 가볍게 보는 것은 아니다. 다만, 필자가 삶을 관조하고 대하는 태도에서, 이러한 가벼운 생각이 필자에게 강한 삶의 토대가 되었기에, 정립된 성격이므로, 독자 여러분이 이러한 필자의 어법에 부정적 시각을 거두어 주었으면 감사하겠다.

108개의 댓글

나도 올해 박사다

학부생들아 박사 하지마

그냥 하지마 시발새기들아

1
2019.06.16
@슈뢰딩거의치킨

그래서 석사까지만 하고 취직함 ^오^

0
2019.06.14

개정판 기대됩니다

1
2019.06.14

국내박사 해도 손해 안보는 경우 : 군대안다녀온 꼬추

말곤없음

1
2019.06.14
@통계

당연히 이공계전문연기준

1

와 추천요정이야!

1
2019.06.14

일찍졸업했네... 부럽다

0
2019.06.14
@독수리부엉

가 아니구나 잘못셈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08291 페이커 반응속도 18 알럽송 15 1 분 전
208290 소 두마리로 이해하는 경제 28 넌개강했다돌격해 25 17 분 전
208289 경찰이 또 해냈다! 46 화이트울프 28 19 분 전
208288 (후방) A......B....C...D 23 로켓펀치 23 23 분 전
208287 우리나라 빈민가가 서구의 슬럼과 근본적으로 다른 이유 37 달달한커피 24 52 분 전
208286 씹덕주의,스압)개드립 올라간 포켓몬 신작에 대해서 쉴드좀 ... 86 씨발좆같은개새끼 29 2 시간 전
208285 개드립갔던 메이플 도도 또다른 인성 42 개드립빠 41 2 시간 전
208284 같은사진 다른반응 일반인vs야갤러 61 일동안딸만침 47 3 시간 전
208283 세상에서 가장 검은 물질 갱신 86 addfour 26 4 시간 전
208282 자기전에 꼭 보셈 58 디즈니 41 5 시간 전
208281 모든 리그의 마지막 지우.gif 91 다트 32 5 시간 전
208280 씹덕주의,45.94mb)10년전,3년전,현재 포켓몬스터 애니작화.gif 58 다트 30 6 시간 전
208279 아휴 속 많이 상하시겠다 59 우디아빠 63 6 시간 전
208278 "군인은 햄버거도 먹으면 안되나요?" 64 디즈니 62 6 시간 전
208277 도미노류 甲 50 뒷산놀이터 73 6 시간 전
208276 여자 웃기는 방법 .gif 33 서어엉자아앙 30 6 시간 전
208275 서장훈과 친구먹은 아이돌.jpg 44 황예지 41 6 시간 전
208274 영업이 제일 쉬운것 같다. 41 모래바람요정 42 7 시간 전
208273 이런거 해봄? 49 게임좋아하게생김 43 7 시간 전
208272 블리자드의 기묘한 가격정책 68 사축이에요야근조... 44 7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