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볍지만 한없이 진지하고, 또 끝없이 애절한 소설 쓰고싶음

5d20367a 8 일 전 70

먼저 내가 씹덕이라는 걸 밝힌다. 그래도 책은 많이 좋아해서 라노벨뿐만아니라 일반 소설은 많이 읽었음

자뻑용 불쏘시개 개발서는 빼고

 

내 취향은 어두운 내용에 진지하며, 희망을 짓밟아 작중 캐릭터가 멘탈붕괴되는 걸 즐기고, 루프물의 작품을 굉장히 좋아함

지금 쓰고있는 소설도 크툴루 신화와 이세계 전이를 기반으로 하고있음. 그래도 스토리 핵심이 되는 설정은 아무도 안 썼고, 꿈에도 생각못할 사악한 방식임

배경자체는 이미 파멸이 정해져 답 없도록 어둡지만 굳이 표현하진 않고, 세상을 진지하게 대하며 자아찾기하는 스토리임

 

내가 감각적으로 쓰고싶은 소설은 리틀 버스터즈의 진지함과 너를 사랑했던 한 사람의 나에게의 애절한 집착이 표현된 작품이다

과연 도전할 수 있을까?

지금까지 써왔던 문체랑 스타일을 버리고 완전 새롭게 써야돼서 두려움이 먼저 앞섬. 재미 있을지도 모르겠고...

사실 두려워서 여기에 써본거야...

5개의 댓글

a2c18f0c
8 일 전

투명드래곤이 딱임

5d20367a
8 일 전
@a2c18f0c

시야코발노마

a2c18f0c
8 일 전
@5d20367a

투드도 한없이 가벼워보여도 고독 속에 살아가야하는 쥬래건의 슬픈 연가자너

0b00ddfd
8 일 전

처절하게 발버둥치는게 재밌는데 요샌 주인공들이 죄다 너무 잘났어..

b4a5f594
8 일 전

82년생 김지영 봐봐. 모든 여자가 평범하게 , 혹은 낮은 가능성으로 받을 수 있는 고통을 한데 다 모아두니까 ㄹㅇ 스펙타클하잖어. 아 물론 읽진 않았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인용 컨텐츠, 단어가 포함 된 게시글/댓글은 제재 대상입니다 c99f2646 2015.02.14 73220
공지 고민 상담 판 공지입니다 bfff21a4 2015.02.10 75156
259145 나도 부모썰좀 풀면 4 b910c041 8 분 전 23
259144 공부하기 싫다 2 37aa52ec 14 분 전 24
259143 짝사랑에 오랫동안 힘들어 하는게 너무 병신같다 7 f81a56df 20 분 전 48
259142 여친이랑 관계 질문 24 a3b74cfe 23 분 전 118
259141 여자에 대해 궁금한거 다 물어봐라 22 d5203a6d 23 분 전 96
259140 소개팅에서 남자가 십마넌 넘게 쓰면 7 a6b8346a 24 분 전 72
259139 남자친구에게 정 떨어질 때 10 d5203a6d 28 분 전 106
259138 부모님 때문에 가끔 힘들다 12 b8a8f962 38 분 전 42
259137 같이사는친구 전화 ㅈㄴ오래하고오는데 정상? 6 0ded4433 39 분 전 44
259136 소개팅 이후 연락 하는게 고민 2 1f12ba7b 39 분 전 22
259135 헬스 다닐 생각인데 운동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 고민 4 bd8e5842 45 분 전 46
259134 "그냥 나랑 같이 살자" 4770734b 53 분 전 80
259133 차 좋아하는 사람 댓 부탁 (bmw740li) 5 d5203a6d 57 분 전 39
259132 여게이들에게 질문 7 8a49314a 58 분 전 90
259131 넥타이 추천좀 1 1f12ba7b 1 시간 전 13
259130 구직하고 있는데 전직장에서 소문 안좋게 내는것 같다 1 f79cf3a4 1 시간 전 84
259129 프라다,루이비통,구찌 남자지갑 어느브랜드? 12 a5cacccf 1 시간 전 57
259128 22살 탈모개붕이다 8 f65a8ba4 1 시간 전 124
259127 요즘들어 유게에 똥글이 많아진게 고민 7 db86c604 1 시간 전 48
259126 누가 대시한거 거절했는데 나중에 좋아진적있으? 3 4f31750c 1 시간 전 12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