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5ch번역] 지잡대에서 만든 이상한 도식ww

Screenshot_2019-05-12 図解 多摩大学|現代の志塾 - 복사본.png
*원본: https://www.dogdrip.net/imagestorage/207831778
 
1: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6:22.81 ID:KDkATDZQp
띠용…
 
 
3: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7:22.00 ID:LaMYP2SB0
입시에 대학 탐방이 필수인가?

 
 
4: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7:58.10 ID:cH4N8JjM0
일단 志가 필요하다는 건 알겠네

 
 
5: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8:28.48 ID:/GVB9Xbjd
번거로운 대학이구만

 
 
6: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8:55.22 ID:a7LXAcPRH
대학원은 사회공헌 안함?

 
 
7: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2:59:50.59 ID:I5GTYHbk0
대학원의 목표가 동창회라고?

 
 
9: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1:24.70 ID:lgucT9mb0
>>7
ㅅㅂㅋㅋㅋ

 
 
41: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17:35.90 ID:m7q/+fGH0
>>7
한국의 치킨집 같은 건가

 
 
10: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1:51.24 ID:lgucT9mb0
이건 뭐 동아리네

 
 
13: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5:03.32 ID:r8ZCp393r
우리 대학원 나와봤자 할 거 없다는 소리겠지

 
 
50: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19:58.68 ID:7HwOCqGKa
>>13
동창회는 갈 수 있는데?

 
 
14: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5:06.18 ID:jZJQ2QoId
시간표라고 쓸 필요가 있나?

 
 
15: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5:25.67 ID:Co8ZZTl4a
대학원 = 동창회만이 목적인 물렁물렁 조직

 
 
55: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0:51.16 ID:7HwOCqGKa
>>15
문과 대학원은 뭐 배울 것도 없으니
인생 버리는 거나 마찬가지니까
동창회 갈 정도면 성공한 거지

 
 
27: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08:31.77 ID:jKMrVDz6d
풋살부 너무 눈에 띄고;

 
 
31: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12:34.79 ID:+bJk6UNS0
현웃 터짐

 
 
35: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14:07.40 ID:V7nQi9Tia
타마대 다니고 있는데 재학생은 이런 수준 높은 거 생각 안하고 있다는 게 팩트

 
 
48: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19:20.81 ID:bNFTUx020
사 회 공 헌
(Global and Local)
개웃기네ㅋㅋ

 
 
52: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0:13.02 ID:Ou7wmrSx0
회사 가면 중기경영계획 같은 거 다 이런 식이야
 
 
57: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1:10.51 ID:m7q/+fGH0
요요기 애니메이션 학원이랑 여기랑 어디가 더 사회에 공헌하고 있는지 겨뤄 보면 좋겠다
 
 
68: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2:56.94 ID:3xNzS9sOa
연구가 제일 구석탱이에 있는 거 보기 좋네

 
 
69: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2:57.81 ID:FiSWWc21a
제미 안내는 두 캠퍼스 공통이라서 가운데에 넣었나 했더니 왼쪽에만 말풍선 뻗어 있는 것도 요상함
쇼난 캠퍼스는 제미 안하나?

 

*주석
일본에는 ‘제미’라는 특이한 수업 방식이 존재한다.
제미는 3학년부터 2년간 한 가지 학문주제를, 한 명의 지도교수에게, 같은 동료학생들과 배우는 일종의 ‘학습서클’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독일의 제미나(seminar)수업과 지도교수제를 참고한 것으로 이를 일본식으로 읽어 ‘제미’라고 부른다. 제미는 8학점 이수과목으로 담당교수의 지도를 받은 졸업논문 발표로 마무리된다.
출처 : 대학신문(http://www.snu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262)

 

 

 

71: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3:43.28 ID:Ou7wmrSx0
타마대학 풋살부가 그렇게 중요한 요소인가?
존나 큰데?
 

 

102: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9:50.71 ID:7HwOCqGKa
>>71
그 주변에 통학버스 시간표 있자너
그거랑 비슷한 정도로는 중요하단 뜻이겠지
 
 

 

82: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5:14.68 ID:XOCjQuCLM
타마대학 저거 출신 대학이라고 밝히면 ㄹㅇ 갑분싸되는 대학아님?
편차치가 대동아의 반밖에 안되는데
 
*주석
대동아: 대동아제국(大東亜帝国)
다이토(東)문화대학, 도카이(海)대학, 아세아(細亞)대학, 데이쿄(京)대학, 고쿠시칸(士舘)대학의 앞글자를 딴 명칭으로 잡대의 수문장(대가리) 정도 포지션

 

 

88: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6:43.07 ID:G9s2hYhY0
>>82
ㅇㅇ대동아는 나름 공부해서 들어가는 대학이니까

 
 
95: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7:53.37 ID:HGUCRREoa
>>82
대동아는 그나마 '공부 열심히 안했네~'로 끝나지만 타마대는 일단 어딨는지도 몰라서 굳이 설명하다가 분위기 싸해질듯
 

 

 

83: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5:16.14 ID:hqFiYU9c0
무슨 말이 하고 싶은 지 모르겠는 도식이네
수상한 종교 해설도나 사이비 과학 상품 해설서 같음

 

 

84: 風吹けば名無し 2019/05/10(金) 03:26:00.41 ID:A9VY96zi0
관공서에서 만드는 ppt보다는 이해하기 쉽네 ㄹㅇ;;

 

 

14개의 댓글

2019.05.12

치킨집ㅋㅋㅋ

0
2019.05.12

ㅋㅋㅋㅋㅋ대동아ㅋㅋㅋ뭔 bmw 이런건가

0

대동아제국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존나 서조선이나 여기나 대가리 돌아가는 수준은 딱 거기서 거기 ㅋㅋㅋㅋㅋㅋ

0
2019.05.12

정리 거지같이 해놓고 눈에 하나도 안들어오게 그렸다. 참 일본스러워

0
2019.05.12

어디서 어디로 읽어야됨?

0
2019.05.12
@이불장수

글은 걍 위쪽부터 보면 되고 그림은 입시부터 보면됨

0
2019.05.13

대동아제국ㅋㅋ 저정도면 랭크어디냐 ㄹㅇ 첨들어보네

0
2019.05.13
@MikeSierra

대동아제국은 C랭크 하위~D쯤 되는듯

타마대는 E

0
@MikeSierra

마치-니코토마센-대동아제국 라인임

대동아가 한국으로치면 동아대 영남대쯤될라나 ㅋㅋ

0
2019.05.19
@댓글달지마세요

생각보다 나쁘지 않네

0
@德板王

어디까지나 일본인기준으로 뭐 그냥그렇구나 싶은정도지

다만 유학생이 갈만한곳은 아니지 ㅋㅋ

0
2019.05.13

서조선 씨ㅂ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는짓 똑같네 서일본 BMW 반이면 진짜 어딘지도 모르겠는 대학이겠다..

0

번역 개잘해놨넹

0
2019.05.1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462 [기묘한 이야기] 닌겐상의 괴력난신 이야기~ 일뽕 가득한 일본 야담 3 세레브민주공원 3 10 시간 전
9461 [역사] 파이팅 화이팅 구호 얼마나 자주 쓰나요? 12 개드립빠 0 10 시간 전
9460 [기타 지식] 개드립에 간 게임의 정치적 올바름 문제에 대한 소고 4 밥짓기 귀찮아 2 12 시간 전
9459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이야기 - 고양이의보은( 쿠로쨔응) 3 번째탈룰라 6 13 시간 전
9458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이야기 - 화장실낙서 2 번째탈룰라 3 13 시간 전
9457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 이야기 - 친구등록 2 번째탈룰라 2 13 시간 전
9456 [호러 괴담] 플로리다에 존재하는 악마의 나무, 평범했던 나무가 악마의 ... 2 그그그그 5 15 시간 전
9455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 이야기 - 열어줘 1 번째탈룰라 3 15 시간 전
9454 [기묘한 이야기] 기묘한이야기 -내가 만약 내일 죽는다면 5 번째탈룰라 4 15 시간 전
9453 [과학] 현실적 훈련법 (헬린이편) 27 고양이좋아함 4 18 시간 전
9452 [기묘한 이야기] Test-1 12 오타양해바람 0 23 시간 전
9451 [자연] 걸어서 땅끝마을까지_15화 6 sjfhwisksk 6 1 일 전
9450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4> 아동... 29 Taurus 29 1 일 전
9449 [기타 지식] 헬린이인 내가 푸쉬업을 찬양하는 이유 61 Sharedsoul 4 2 일 전
9448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3> 식인... 36 Taurus 28 2 일 전
9447 [호러 괴담] 얼룩말 살인사건 6 그그그그 4 2 일 전
9446 [기묘한 이야기] 내가 겪은 기묘하고 신기한 경험 8 꺄륵끼륵 3 2 일 전
9445 [자연] 걸어서 땅끝마을까지_14화 8 sjfhwisksk 5 3 일 전
9444 [기타 지식] 트레이너 거르는 방법 및 헬린이가 운동을 배우는 순서 126 Sharedsoul 7 3 일 전
9443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2) 56 Taurus 33 4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