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잠실'의 주인은 누구? 프로야구 한지붕 두가족 이야기-上

 

때는 1981년...

 

국장.jpg

 

저기요~ 이용일씨~ 혹시 할 일 없으세요?

 

이용일.jpg

 

예~ 누구 덕분에 아주 여유롭게 잘 살고 있습니다~

(이용일 한국야구협회(현 소프트볼협회) 전무 였으나 정부에 의해 파직당함)

 

국장.jpg

 

괜히 더 열받으니까 비아냥거리지 마시고ㅋㅋ

프로야구 리그 만들 생각인데 도와주실?

 

이용일.jpg

 

??? 갑자기 왜... 

영 탐탁친 않은데 바래왔던 일이니까 뭐...

 

창립.jpg

 

이정도면 됐을까요?(프로야구 창단 계획서)

 

국장.jpg

 

음... 다 좋은데 이 연고지 제도* 라는거, 꼭 필요한거임?

안그래도 요즘 지역감정 심해져서 이 계획서대로 밀고나가면 리그 열기도 전에 나라가 망하는 거 아닌가;;

(* 연고지 내에서만 선수 육성, 홈 경기 진행이 가능하다)

 

이용일.jpg

 

그런 걱정도 해봤지요, 근데

우리 나라가 아무리 발전을 했어도 아직 등이 그리 따수운 것도 배가 그리 부른 것도 아닌데 

과연 야구 볼 여유가 생길까요?

그래서 차라리 야구 볼 여유 대신 팀에 대한 애정을 심어줄 생각으로 연고지 제도를 생각해 봤으요...

 

국장.jpg

 

말 되네...? 좋아 진행시켜

 

 

연고지.png

 

흠... 뭐 이 정도면 되겠지?

 

기업 선정 기준도 정해놨지

 

-재무구조가 튼튼한 대기업을 총수의 출신도별로 선정한다

 

-경쟁상대인 동업종을 가급적 피한다

 

-전체 그룹의 종업원수가 3만 명 이상인 대기업체를 우선으로 한다

 

-프로야구 발전에 관심과 성의가 있어야 한다​ 

 

박용곤.JPG

 

??? 즈기요 이용일씨, 우리가 왜 서울 2안입니까? (박용곤, 당시 두산그룹 총재)

 

-한국 최초 기업(경성)

 

-역대 기업 총수 출신 전부 서울출신

 

인데 오히려 문화방송은 서울 기업이라는거 빼고는 선정 기준에 맞지도 않는데?

(옳그떠회장이 경남 출신)

 

이용일.jpg

 

아니 후배님아(박용곤이 경동중 1년 후배) 다 이해하지만

문화방송 쟤네는 이 계획서가 만들어지기 전부터 프로리그를 구상해왔었어 

나름대로의 정당성과 애정이 있다는거지. 게다가 지들이 늦게 왔으면서 말은...

 

old_mbc.jpg

ㅋㅋㅋ 옳소~ 두산은 한화 회장이 죽었으니 대전에나 가라ㅋㅋㅋㅋ

 

이용일.jpg

 

그래요... 대전 좋잖아요? 산 좋고 물 좋고...

 

doosan.jpg

 

아니ㅋㅋㅋ 저희 그룹 백년 가까이 되어가는데 대전이랑 관련이 하나도 없거든요? 

애정 애정 하셨는데 저희가 그 지역에 무슨 애정이 있습니까?

 

현대.jpg

 

어... 바쁘신 와중에 이거 죄송한데

 

이용일.jpg

 

또 뭡니까? 설마 님도 다른 기업들처럼 이제와서 안하겠다고 하는건 아니겠죠?

(삼양사, 한국화장품, 한국화약, 동아건설 등이 이미 구단 창설을 포기함)

 

현대.jpg

 

 

아우 쪽집게시네~ 울 회장님이 88올림픽이 더 중요하다 하셔서ㅋㅋ;

 

이용일.jpg

 

하;; 알겠습니다.

회장님이 그러신다면야 어쩔 수 없지요...

 

doosan.jpg

 

응? 님아 저 그럼 대전말고 현대가 포기한 인천갈래여ㅋㅋ

인천이 서울하고 가까우니 선수 수급+팬 흡수하기 편할듯ㅋㅋㅋ

(인천은 프로야구가 열리기 전부터 야구팬이 많았다.)

 

이용일.jpg

 

아 나 이건 또 뭔... 

제발 그냥 대전 가요... 인천은 2안이라도 있지, 대전은 이제 남는 기업도 없어요...

 

국장.jpg

 

박용곤씨.

 

박용곤.JPG

 

???

 

국장.jpg

 

일 좀 키우지 맙시다. 이제 2개월 남짓 남았는데 

계속 그렇게 고집부릴겁니까? 

두산이 정당성은 꽤 있는 듯 하니까 그럼 이렇게 합시다.

 

-OB(두산)는 대전으로 가되, 3년 후에 무조건 서울 재입성

 

-문화방송(MBC)과 서울 팜(고교야구) 2:1로 나눠먹기

 

doosan.jpg

 

음... 뭐 이런 조건이라면야~ 

아 도장찍기전에 나 서울 다시 간다고 다른 기업들한테 확인서 받아와도 댐?

 

국장.jpg

 

맘대로 하셔~

 

동의서.jpg

 

안전장치도 걸어놨고

 

대전입성.jpg

 

그럼 저희는 님덜 말 믿고 대전으로 내려가봅니다~ 3년 후에 뵈어요~

 

 

 

 

 

old_mbc.jpg

 

...쓰읍. 이거 영 찝찝한데.

 

 

下 편에서 계속...

25개의 댓글

0
0
2019.04.16
@쌍방울레이더스
0
2019.04.16
@쌍방울레이더스
0
2019.04.16
@쌍방울레이더스
0
2019.04.16
@나의마음을도려내는분충은용서하지않아요

올렸습니당

0
2019.04.16

야구 별로 안좋아 하는데 재밌네

0
2019.04.16
@감귤소년

감사합니당

0
2019.04.16

꿀잼ㅋㅋㅋㅋㅋ

0
2019.04.16
@불타는청춘

감사합니다

0
2019.04.16

빨간바탕에 작대기 세개세개 있는게 두산이야?

0
2019.04.16
@픽앤팝콘

0
2019.04.16
@픽앤팝콘

斗山 인가보네

0
2019.04.16
0
2019.04.16

현대는 인천에서 3안이었던겨?

0
2019.04.16
@아나키즘활동

인천은 들어가려는 팀 없었는데 당시 삼미회장이 야빠라 내가 하겠다고 들어가면서 만든 구단이 그 전설의 삼미 슈퍼스타즈

0
2019.04.16
@Snews

아조씨 어떤의미로 전설이에오?

0
2019.04.16
@학문

존나 못해서 전설이야...

0
2019.04.16

하 올려줭

0
2019.04.16
@싸우자

올려써용

0
2019.04.16
2
2019.04.16
@정권이내
0
2019.04.16

확실한건 작성자는 꼴쥐팬이다

0
2019.04.16
@김츼

범죄두팬입니당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901 [감동] 가난한 아이를 위해 만들어진 퀴즈 지폐 6 소소각 1 5 시간 전
9900 [기타 지식] 스압]크릴오일은 과연 무엇일까 15 씨발좆같은개새끼 3 8 시간 전
9899 [호러 괴담] [한국 실화괴담] 외가댁 이야기 3 수수 3 8 시간 전
9898 [유머] 예술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 2 감자치킨 0 9 시간 전
9897 [기타 지식] 신천지는 어떻게든 양지로 나오려고 할것이다. 12 한양조씨가문 7 10 시간 전
9896 [호러 괴담] [2ch] 우산 5 수수 3 1 일 전
9895 [기타 지식] 미국의 마지막 전함 보고 왔음 (USS-Wisconsin) 36 아프지마청춘아 26 1 일 전
9894 [기타 지식] 기독교계 사이비종교 일람 - 신천지의 모태, 유재열의 장막성... 6 최백수 9 1 일 전
9893 [호러 괴담] 집에서 잠을 자다 실종된 아이. 경찰은 아이의 아버지를 체포... 9 그그그그 9 1 일 전
9892 [호러 괴담] 두 줄 괴담 31 참다랑어 5 1 일 전
9891 [호러 괴담] Reddit - 매일 새벽 3시 3분, 누군가 휘파람을 불며 집을 지난다 9 참다랑어 13 2 일 전
9890 [호러 괴담] [레딧] 1358 21 수수 8 2 일 전
9889 [감동] 레스토랑 노인 직원의 주문 실수, 손님의 반응 15 소소각 2 2 일 전
9888 [기타 지식] 기독교계 사이비종교 일람 - 신천지의 모태, 유재열의 장막성... 19 최백수 7 2 일 전
9887 [기타 지식] 키보드 배틀 - 검투사의 싸움이 되어버린 토론 4 KXIEUx 6 2 일 전
9886 [기묘한 이야기] 짝사랑2 2 츤데렐라 0 2 일 전
9885 [기타 지식] [주식] 무손절이 좋고 짧은 손절이 성과를 악화시키는가 48 작은투자자 10 3 일 전
9884 [기묘한 이야기] 짝사랑1 4 츤데렐라 1 3 일 전
9883 [과학] [번역] 괴짜 공돌이의 Q&A: 피자 새 5 NOMT 8 4 일 전
9882 [호러 괴담] 한 아이의 실종, 체포된 남성, 그리고 밝혀진 그의 범죄 6 그그그그 5 4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