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제 요리

미역국 맛있게 끓이는 법

저번에 봉계에 소기름먹으러 갔다가 사온 갈비살이랑 기장에서 해녀하시는 할매가 미역을 주길래 미역국을 끓여보았당

 

1553564633116.jpg

1553564634448.jpg

 

 

대체로 미원사용을 지양하는 편은 아니지만 미역국에는 절대 미원 넣지 않는다. 참기름 간장 마늘 소금만 있으면 끝 후추는 취향이얌 ㅎㅎ

생명물 간장을 나는 평소에 광신도간장이라고 부르는데 저번에 마트에 없길래 신앙촌상회가서 광신도간장주세여~했다가 할매한테 준내 맞았당 ㅋㅋ

 

1553564635931.jpg

 

모든 국과 찌개류를 맛있게 끓이는 방법은 

미역고기볶음에 물을 붓는다 = 미역국

김치돼지볶음에 물을 붓는다 = 김치찌개

가끔보면 물을 먼저 끓이고 그뒤에 재료를 넣는사람들이 있는데 건더기 텍스쳐와 깊은 국물맛을 조절할 수 없다. 볶음 후 물추가로 가자

(참기름에 마늘다진거 볶다가 고기 미역 간장을 넣고 볶아준다)

 

1553564640946.jpg

 

나는 기본적으로 미역 질감을 싫어한다. 미역국 미역은 부들부들 했으면 좋겠다. 미역텍스쳐 조절방법는 간단하다. 볶다보면 미역+고기+간장 엑기스가 생긴다. 이 국물이 흥건할때 물을 넣으면 미역 질감이 살아있다. 이 엑기스가 완전히 쫄아서 없어지면서 미역이 오그라들면 부들부들 미역국이당.

 

1553564646107.jpg

 

재료를 볶다 물을 붓는 이유 2

물부었을때 국물이 잘 우러나온다. 국물색 죽이징?

 

1553564658449.jpg

 

이후 전구지김치랑 메챠쿠챠했습니당 

 

1553564660923.jpg

 

31개의 댓글

27 일 전

광신도 간장ㅋㅋ

27 일 전
@빅라이터

ㅎ.ㅎ 광신도 간장!!

오! 맛있겠다

나도 부들부들한 미역을 좋아하는데, 저렇게하면 미역줄기까지 부들부들해져?

27 일 전
@트러플콰트로머쉬룸와퍼

줄기도 부들부들해져 ㅋㅋ

줄기식감 싫어하면 지금 미역사놔야돼

3월 미역 줄기 연함 ㅋㅋ

27 일 전

야 진짜 맛있겠다

27 일 전
@카테고라이져

증말 맛있지 ㅋㅋㅋㅋㅋ

오늘 미역국 함 달리실?

27 일 전

질럿간장 ㄷㄷ

27 일 전
@짱구아빠

아이어 간장 ㅋㅋㅋ

27 일 전

ㅋㅋㅋ우리집 뒤에 한 5분거리? 신앙촌있더라

27 일 전
@sooh009

진짜 간장하나는 기가멕히게 잘만듦

27 일 전

앗 실수로 비추누름 ㅠㅠ 제송

고기가 풍성한게 밥도둑이다 밥도둑이야

27 일 전
@아섹스섹스

미역과 고기비율은 1:1!!

그래야 맛있졍 ㅋㅋㅋㅋ

27 일 전

우리엄마도 독실한 기독교이신데 광신도간장을 죄책감가지며 항상 구매중임 그렇게 맛있나봄ㅋㅋ

27 일 전
@소담소담

광신도간장이 짠맛이 덜하고 감칠맛이있음ㅋㅋㅋㅋ

굼벵이도 구르는 재주가 있음 ㅋㅋㅋㅋ

27 일 전

밥 메챠쿠챠 2그릇 먹었어?

27 일 전
@탄수화물

메챠쿠챠 국도 두그릇먹었어!

27 일 전
@비오는날

꺄아아아ㅏㄱ 채소 배우신 분

27 일 전

소고기국에 미역을 넣은 건가, 미역국에 소고기를 넣은 건가.

27 일 전
@몽실언니

겁.나 맛있습니다.

미역 소고기 1:1입니다 무조건입니다

27 일 전

간장에 미친 잡종교 ㄷㄷ

27 일 전
@나무빠름보

ㅋㅋㅋㅋㅋ 다른것도 만들지만 간장밖에 건질게 없는종교

27 일 전

미역국은 써먹어봐야겠다. 내가 너무 안볶은건가 미역이 뻣뻣하던데..

27 일 전
@민물거북이

미역을 충분히 불리고 오그라들때까지 볶으면 부들부들해짐 ㅋㅋㅋㅋ

27 일 전

으아 맛있겠다.. 부들부들 식감 살리는 꿀팁 감사!

27 일 전
@난나옹이다옹

으히히 맛있게해먹엉~~~~~

27 일 전

갈빗살이 저만큼 들어갔는데 맛 없으면 안되는거 아닐까.

그보다 질럿 간장 이름이 뭐야? 나도 한번 써보고잡네

27 일 전
@pangloss

ㅋㅋㅋㅋ 나는 요리할때 고기는 무조건 때려넣는당 ㅋㅋ 그래야 맛이나 ㅋㅋ

생명물 간장이라고 요즘엔 마트에도 팔아 ㅋㅋㅋ

27 일 전

간장이름이 생명물간장이야??

병원에 또 입원했더니 죽을맛이네

27 일 전
@므앙

으잉?저번에 완전 퇴원한거 아니었나

왜또 입원했엉

26 일 전
@비오는날

위궤양이랑 장마비,, 다 썩은 몸뚱이야 ㅅㅂ것!!

26 일 전
@므앙

다낫겠지 다나을거야

병원생활좀 청산하나 했더니....

살 더빠지면 우짜노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0795
23086 [잡담] 야식 웨지감자 7 계란연어광어참치... 0 1 시간 전 62
23085 [잡담] cu야간편도리 오늘의야식57 4 년째 플스방알바생 0 3 시간 전 106
23084 [외식] 대학원생의 신나는 야식 (떡볶이 튀김 3000원어치) 11 실연의아픔 1 5 시간 전 241
23083 [수제 요리] 오늘 저녁은 고추장찌개 7 카테고라이져 3 6 시간 전 199
23082 [수제 요리] 다이어트 47일차 마무리 9 황치와넉치 1 7 시간 전 151
23081 [수제 요리] 4월22일 저녁 3 아모른 0 7 시간 전 96
23080 [잡담] 다이어트 22일차 3 국정치사연구 0 8 시간 전 113
23079 [수제 요리] 오늘 저녁 6 날아라슈퍼보드 0 8 시간 전 102
23078 [잡담] 파오후 저녁 10 호하히헤후 1 10 시간 전 229
23077 [잡담] 람빅 맥주에 잘 어울리는 요리 뭐가 있을까요 2 2a9qo3vm3 0 11 시간 전 87
23076 [외식] 오늘 얼큰한 점심 7 고고시 1 12 시간 전 245
23075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306 10 zl존호현짱123 2 14 시간 전 350
23074 [잡담] 순천 가서 먹고왔었음. 9 번 해본 남자 3 17 시간 전 335
23073 [잡담] 칼샀는데 숫돌 질문있음 7 엘칸 0 17 시간 전 147
23072 [수제 요리] 처음튀겨본치킨 23 마이롱 3 1 일 전 560
23071 [잡담] cu야간편도리 오늘의야식56 6 년째 플스방알바생 0 1 일 전 344
23070 [수제 요리] 쯔유드레싱 레시피아는사람있니 6 소담소담 0 1 일 전 151
23069 [수제 요리] 쉬는 날엔 닭구이지 3 한국에서양을안키... 0 1 일 전 327
23068 [외식] 오늘 석식 8 여자를내려주세요 0 1 일 전 301
23067 [수제 요리] 오늘 저녁 14 날아라슈퍼보드 0 1 일 전 21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