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로 사망한 아이 엄마 근황

 

안타까운 어린이 교통사고..

 

다들 한번쯤 봤을거다.

 

유튜브 영상 댓글로 놀라운 사실이 밝혀졌음..

 

 

 

 

 

 

 

 

 

 

 

 

 

캡처.PNG

 

 

영상에 나오는 어머니는 얼마 전,

 

아이가 너무나도 보고싶어서 결국 따라 가셨다고 함..

 

김여사 하나때문에 집안 하나가 통째로 풍비박산났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33개의 댓글

2019.02.18

하 시발 눈물나네..

2019.02.18

운전면허 시험이 개어려워야 저런 머저리년들이 사라질텐데

2019.02.18
@일300

ㄹㅇ 독일급으로 개씨발 소리나오게 만들어야

병신같은 머저리년들이 도로위에 안돌아다니지

나이 쳐먹고 판단력 흐려진 늙다리랑 김여사들은 진짜 시한폭탄이야

NTR
2019.02.18

저 사고낸 년은 사과하러 남편보내고 지는 그냥 재수없었다며 그냥 잘 살고있겠지 씨발년

2019.02.18
@NTR

이거 정답. 가끔 수다거리로 쓴다

2019.02.18
@운암동박주철

애를 죽여놓고 수다거리로 쓸까...설마... 사람의 탈을 쓴 짐승이 아니고서야...

2019.02.18
@대변맨

생각외로 짐승은 사회성이 높으므로 짐승의 탈을 쓴 사람이 아니고서야 가 맞을듯 짐승도 동족 죽인거 자랑하지는 않음

2019.02.18

ㄹㅇ 씨발이다...가해자는 트라우마는 있겠지만 기분좋을땐 하하호호 웃을수 있겠지 씨발 자살해야할 사람은 따로 있는데 엄한사람 둘이나 대려가네..

2019.02.18

팩트체크된건가ㄷㄷㄷ

2019.02.18

내가 이거 때문에 아무리 힘들어도 부모님 보다는 늦게 가야한다고 매번 생각한다

이거랑은 별개로 요즘 보행자신호때 사람 건너는거 보고도 우회전으로 대가리 집어넣는 새끼들 존나 많아졌는데 반성하자 진짜

2019.02.18
@쪼막만한댕댕이

진짜 최근 몇년사이 놀라울정도로 많아짐.

미친새끼들이 보행자신호 체크 안하고 지 들어갈거 먼저 생각함.

2019.02.18
@쪼막만한댕댕이

사람지나가는거 보고도 걍 지나감;; 심지어 학원가라 학생들 ㅈㄴ 많은데

2019.02.18
@쪼막만한댕댕이

횡단보고에 인명사고 케이스에서 이런경우 많다고 뉴스 본 적 있는것 같다

2019.02.18
@쪼막만한댕댕이

ㄹㅇ ㅅㅂ 극혐이더라 보행자 신호도 안끝나는대 우회전 하더라 ㅅㅂ

계단에서 인터뷰하는데 엄마 절규하는소리 계속나와....아이고

2019.02.18

내가 저 부모였으면 저 가해자 가족들 다 죽인다

2019.02.18

아버지 분 어쩌냐.. ㅠㅠ

동영상 끝까지 못보겠다..

나같았으면 가해자 칼로 찌르고 죽는거 확인하고 차도 개박살내고 집에도 불지른다.

가해자 가족 다 죽여버려야 분이 풀릴듯

2019.02.18
@그러니까살이찌지

그래도 분은 안풀릴듯..

2019.02.18

침착하신 아버님이 우실 때 너무 슬프고 화가 난다

신호도 못보는 년이 씨발년이 어딜 차를 끌고 나와 개만도 못한 년이

2019.02.18

유명한 영상이긴한데 저 댓글의 신빙성은 솔직히 없어보임;

2019.02.18

가해자 자식도 똑같이 사고나서 모든 고통 다 받으면서 살았으면 좋겠다

2019.02.18

댓글은 주작같은데 어떤 유가족이 댓글쓰냐 뭐 좋은 일이라고 븅신도 아니고

자살할거면 죽여버리고가야지

2019.02.18

복수는 하고갔어야지

2019.02.18

아침부터....

2019.02.18

내가 저 상황이면 무슨 일이 있어도 고통스럽게 복수한다

2019.02.18

씨발 저새기 척추 접어버리고싶다

2019.02.18

여봐라 그 씨발년을 반으로 갈라 죽여라.

2019.02.19

그 와중에 가해자년은 어디가고 남편이 대신 죄인이 되네

2019.02.19

저 댓이 구라라도 자기 자식 죽어가는거 보고 실신하던데.... 너무 안타깝다....

2019.02.19

진짜 이해안되는게 왜 남편은 운전대 잡도 안했는데 얼굴도 안비침? 에잉 난 몰라 이건가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사이트 이용중 버그나 건의는 건의 신고 판으로 작성 바랍니다. 32 overflow 11 2018.09.06
공지 타당한 비판/혐오라도 반복 작성은 제재 대상이 될 수도 있습니다. 268 overflow 51 2018.06.11
공지 혐오/비판/증오/비하/경멸 관련 게시글과 댓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263 overflow 68 2017.07.02
공지 유저 개드립에서 한사람이 작성할 수 있는 게시글 수와 제한 시간을 설정 하였습니다 71 overflow 15 2014.12.31
공지 정치 관련 글 그리고 지역감정 관련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94 overflow 38 2013.12.16
공지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차단이 될 수 있음. 81 애드립 65 2012.02.26
172691 초성 퀴즈의 달인 17 야너도자위중이냐 0 14 분 전
172690 필리핀 노동자의 코리안 드림 9 GProtoss 5 31 분 전
172689 Q : 너네는 남친 똥꼬 냄새 맡을 수 있어?.jpg 28 오스만유머 7 45 분 전
172688 [혐] 전설의 와갤요리 9 키리모찌 3 52 분 전
172687 삶이 너무 무미건조할땐 책을 읽어보자 11 대학원강제징병관 5 1 시간 전
172686 정보글)만두빌런들 만두사가라 16 메이 3 1 시간 전
172685 대탈출2 이번주 가장 무서웠던 장면 (공포) 13 동물친구들 1 1 시간 전
172684 개붕이들아 '제보' 한번씩만 해주자 12 후추후추후추 7 1 시간 전
172683 대탈출2 다음주 에피소드 컨셉 15 동물친구들 2 1 시간 전
172682 국제망신! 칸 영화제 레드카펫에서 쫓겨난 중국배우 16 맥앤치즈 8 2 시간 전
172681 런던 길거리 통감자 22 클링퐁 3 2 시간 전
172680 엑박주의) 헤일로 팬들에게 충격을 준 CG 시네마틱 장면.youtube 33 퉤퉤퉤에엣 2 2 시간 전
172679 1940년대부터 컨셉질 해온 최강의 컨셉충 8 아연맨 5 2 시간 전
172678 어쩌다 보니 내일 출근 안하는 직장인의 감성팔이[대용량] 17 거리풍경 12 2 시간 전
172677 새벽개드립 ) 맛 vs 맛 !!! 40 난뭘해도안됨 3 2 시간 전
172676 요즘들어 집에 하나둘 안보이는 물건 27 개드립빠 4 2 시간 전
172675 개콘 사랑의가족 서로의 대사를 모르는 증거 10 엄복동 11 2 시간 전
172674 비트코인 8 sh9 1 2 시간 전
172673 사기꾼 vs 사기꾼 13 페스 5 2 시간 전
172672 히어로영화중 제일 좆간지났던 슈퍼빌런랜딩 9 나이프파티 1 2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