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면서도 트라우마 생긴거같다

3d0611a4 2019.01.13 218

 

 

 

안그래도 난 좀 나쁜 인간쪽이라서 더이상은 이렇게 살면 좋은게 아니라는걸 깨닫기는 했는데

쉽사리는 변하지는 않더라. 그래서 영상이나 책이나 자기계발이나 이런쪽으로 자기개발을 하려고 노력했다.

 

지인의 소개로 일을하게된 곳에서도 여자들이 일단 많지만 보통 인간이라도 여자들이 있다보면 

누군가를 좋아할수도 있고 도와줄수도 있는거고 쓸데없는 말도 할수도 있는거고 

 

인간이기때문에 도파민이라는 환각물질이 나와서 허세나 평소에 안하던 짓도 하게되고 그렇게 되는게 정상이잖아.

 

그런데 난 애시당초 일하는곳에서 누군가를 만나거나 잘해주거나 도와주거나 연애사업을 할 생각도 없었음.

그렇다고 못해주거나 나쁘게 굴거나 그런 생각조차 없었는데

 

지인이 나를 일단 못믿었고 그 위로 선임들도 내 겉모습이나 외면모습으로 인해 나를 오히려 불신했던거같음.

안그래도 일하려고 선배들에게 샤바샤바 떨던 내 모습도 가치없었다고는 생각안하지만

 

너무 이상한쪽으로만 몰아넣으려는게 짜증도 났다.

오히려 내가 이상하다면 이상하다고 인정은 하겠는데 그렇다고 지인이 나를 팔고 배신때리고 지 편하게만 이용하고 그러는것도 이해가 안갔다.

딱히 일하는곳에서 내 자랑을 하거나 내 이야기를 할 생각까지는 없었지만 너무 나에 대해서 파고 알려고 하니까 부담만 생기더라

 

일적으로 만난 사이이지만 진짜 개념이나 상식 지식 이런 선을 너무 넘어서 미칠것만 같았고 그래서 일을 때려치고 싶었지만

 

돈이 없었던 터라 너무 괴롭게 일했음......

 

뭐 이런 사람들이 다 있지. 내가 그동안 알고지낸곳에서는 이렇게까지 난폭하게 구는 사람들은 살면서 몇번보긴봤지만

이렇게까지 막 대하는 인간들은 꿈에도 몰랐음. 왜 이렇게 까지 구는건지 이해가 갈것같으면서도 안갈거같더라.

설령 내가 여기서 누군가를 좋아하거나 반하게 되더라도 사회생활하는건데 너무 의심만 하는 인간들 투성이라서 

 

진짜 시발 욕밖에 안나오더라. 난 솔직히 내 노력이나 생각이나 나 혼자라도 이 안에서 어떻게든 할수있을거라고 생각했지만

너무 힘들었음..

 

 

진짜 미칠거같다 

 

 

이제와서 생각해보면 끔찍한 과거의 일부인데 너무 사람들을 잘못 만났던 건지 아니면 내가 잘못 살아와서 그런지 몰라도 

남탓만큼은 안하고싶다.......지금 내가 너무 불안하고 정신까지 너무 안좋아져서 그런지

 

 

자꾸 안좋았던 생각까지 나고 미칠거같음

 

어떻게하면 이런 생각 다 없앨수 있을까

3개의 댓글

ce81009e
2019.01.13

잉잉힘내

0
2455aee2
2019.01.13
0
42c35600
2019.01.13

한줄요약 : 작성자 찐따같이생김 맞아?

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인용 컨텐츠, 단어가 포함 된 게시글/댓글은 제재 대상입니다 c99f2646 2015.02.14 73824
공지 고민 상담 판 공지입니다 bfff21a4 2015.02.10 75833
262165 형들 이거 신천지인지 좀 봐줘 7 352cec7e 19 분 전 42
262164 학점은행제 1 9630fb9f 46 분 전 35
262163 어카면좋나 6 18472fd2 2 시간 전 97
262162 패드립치는 인성인데 숨기고 결혼하면 사기아니냐 15 5e080a6f 3 시간 전 238
262161 선택받지 못하는게 진짜 우울한 일이구나 19 79c24d28 3 시간 전 251
262160 히키는 연애하면 안되냐 29 dda95104 3 시간 전 217
262159 신검 정신과에서 8개월 동안 치료하고 재검오라고 했는데 1 61640b43 3 시간 전 70
262158 통역장교냐 통역병이냐. 10 a4100df2 3 시간 전 91
262157 경계선과 삶과 관계에 대한 잡설 98235f35 4 시간 전 30
262156 어장치는 여자 3 21b42b8f 4 시간 전 109
262155 여사친이 살빼면 사귀자는대 이게뭔가요 15 668cb53a 4 시간 전 353
262154 1년 넘게 짝사랑 한 동기가 있는데 7 21b42b8f 4 시간 전 136
262153 좋아하는 누나와의 관계가 고민 3 e68068a7 4 시간 전 224
262152 새벽이라 심심해서 쓰는 4년 헬린이? 운동 팁 6 c970d537 4 시간 전 142
262151 낼 면접인데 단정한 복장입고 오라고 통지를 받았는데 6 31034e21 5 시간 전 133
262150 1일 1끼 먹는데 살이 안빠지는 이유가 뭘까 9 782abe05 5 시간 전 137
262149 오프라인 모욕죄 질문 10 f5eaef48 5 시간 전 82
262148 정신과 질문 2 e531b69e 5 시간 전 53
262147 소득분위가 얼마나되는지 몰라서 고민 4 7100bf4e 5 시간 전 70
262146 타투한 사람 잇어? 11 188d61e6 5 시간 전 12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