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진 평론가에 대한 TMI

영화평론가같으세여.gif

ㅎㅇ 개드립 영판

여기는 영화 판 유저들을 가리키는 말이 있어? 있음 알려조 ㅎㅎ

개드립 영판은 눈팅 해보니 영창들이 많이 없구 영화를 간단한 취미로 보는 분들이 많은 것 같더라구!

그래서 앞으로 쓸 글에 많은 댓글이 안 달릴 것 같긴 한데...ㅎㅎ 개인 아카이브라 생각하고 글을 쓰려고 해~

 

오늘 쓸 글은 영화평론가 이동진에 대한 TMI야

원문은 이동진 평론가 블로그 https://m.blog.naver.com/lifeisntcool/130024639260

"2007년"에 이동진 평론가를 인터뷰한 글

지가 인터뷰어, 이가 이동진 평론가

 

Screenshot_20190111-155914_Samsung Internet.jpg

이동진 평론가는 한때 조선일보에서 영화 기자를 했는데, 그것 때문에 감독한테 인터뷰 거절 당함ㅠㅠ

 

Screenshot_20190111-160023_Samsung Internet.jpg

27년간 아침밥을 거른 이동진 평론가. 야행성인듯.

 

Screenshot_20190111-160107_Samsung Internet.jpg

무한긍정주의를 싫어함. 07년부터 이런 책을 싫어한 거 보면 생각이 많이 앞선 것 같다.

 

Screenshot_20190111-160147_Samsung Internet.jpg

관객이 항상 옳은 건 아니다.

공부가 필요한 영화도 존재한다.

 

Screenshot_20190111-160235_Samsung Internet.jpg

종종 평론가란 직업이 불필요하다고 말하는데,

그건 당신이 영화를 가볍게 보기 때문입니다.

관객의 평이 존중받아야 마땅하듯 평론가의 평도 존중받아야한다고 생각함.

 

Screenshot_20190111-160258_Samsung Internet.jpg

'영화에 대한 지식은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중요하지 않다.'

반면 아래에 나오는 정성일 평론가는 무수히 많은 영화를 봤음에도 영화를 잘 보는 것이 여전히 어렵다고 했었음. 두 평론가의 차이점.

 

Screenshot_20190111-160314_Samsung Internet.jpg

그럼에도 정성일 평론가를 아주 아주 아주 존경함.

그 외 허문영, 김영진, 김혜리 평론가의 글도 좋아한다고 함.

 

Screenshot_20190111-160340_Samsung Internet.jpg

 

2019년 기준으로 하면 10,000편 이상의 영화를 관람한듯

(왓챠는 현재 4787편)

 

Screenshot_20190111-160400_Samsung Internet.jpg

보통 영화광들은 한 영화를 여러 번 보는데 이동진 옹은 거의 한 번만 본다고 함. 한 번만 보고 영화 평을 어케 쓰지? ㄷㄷ

 

Screenshot_20190111-160425_Samsung Internet.jpg간혹 이동진 평론가 별점 보면 이해 안 가는 경우가 있는데, 감독 이름빨이 적잖이 영향을 주는듯.

 

※ 글 문제시 자삭하겠습니다. 자비 좀ㅠㅠㅠ

5개의 댓글

5 일 전

잘봄

5 일 전

ㅋㅋㅋ조선일보여서 인터뷰안했다는게제일웃기네

5 일 전

근데 해운대 감독 그 사람건 진짜 다 노잼임 그거 생각하니까 짜증나네

5 일 전

재밌게봄 ㄳ

말 참잘해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영화와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5 overflow 2 2017.04.17 5630
28320 영화 언니에서 딱하나 멋있었던 액션 1 욕쟁이는병먹음함 0 10 시간 전 192
28319 스포)근데 진짜 랄프랑 바넬로피 떡신까지는 안바랬다 씨발 5 greatpark 0 10 시간 전 344
28318 내 안의 그놈 한줄리뷰 1 갈증엔쥐약 0 10 시간 전 104
28317 내일 글래스 보러갈건데 기대된다 8 닼린이 0 10 시간 전 155
28316 <미래의 미라이> 후기 14 별거아닌데그만들싸워 0 12 시간 전 214
28315 요즘 스카이캐슬이 흥하는거 같은데 8 설교쟁이 0 13 시간 전 153
28314 한국 영화나 드라마는 영어로 번역된거 어디서 보냐ㅇㅇ 2 콜데데데 0 13 시간 전 42
28313 베이비 드라이버 왤케 고평가 받는지 모르겠네 10 고양고양123 0 14 시간 전 221
28312 내가 강형철감독 영화 너무 좋아하는데 스윙키즈 2 고양고양123 0 15 시간 전 57
28311 그래비티, 베이비 드라이버 극장 재개봉 해줬으면 좋겠다 10 모부야 0 18 시간 전 113
28310 응팔 선우 엄마 몸매 4 곰슬 0 18 시간 전 590
28309 PMC 영화관서 볼까 말까? 7 책받침 0 19 시간 전 125
28308 제이크 질렌할 출연 영화 증에 볼만한거 뭐 있음? 16 수변녹지조성사업 0 19 시간 전 180
28307 님들 왕좌의 게임 어디가면 볼수있나요? 4 피자보단치킨 0 19 시간 전 115
28306 중스포) 조조로 본 언더독 후기 1 채첨단 1 20 시간 전 79
28305 크레이지, 스투피드, 러브 봤당 4 헛소리만하는놈 0 20 시간 전 34
28304 파 프롬홈 티저에서 왜 아이언 스파이더가 아닌거냐 3 닼린이 0 21 시간 전 174
28303 스포) 미래의 미라이 후기 9 책받침 0 22 시간 전 178
28302 ㅜㅜ자꾸 질문해서 죄송한데 영화찾는거 도와주세요.. 3 Skipy 0 22 시간 전 71
28301 노스포) 극한직업 후기 2 아브락삭스 0 22 시간 전 13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