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부산 개금흉가 이야기 (펌)

41개의 댓글

2019.01.10

구라아니냐 무섭네

2019.01.10

타이핑처서 올리던가 읽기쉽게 크게 올리던가 눈깔 빠지겠다

2019.01.18
@나는우츠다

확대해서봐

2019.01.10

폐가는 몇채있었는데 흉가는 첨듣네

재미는 없네

2019.01.10

개금 흉가는 나도 아는데 지금도 그렇지만 그앞에 중심가 8차로에 있는 도로임. 사람들도 끊임없이 왕래하는 인적없는곳이랑은 다름.

 

빌딩숲 사이에 2층짜리 뜰있는 흉가 였는데 어릴적에 버스타고 지나다니다 보면 낮에 봐도 소름이 끼칠 정도임

2019.01.10

출처 때문에 그런가 글이 진짜 존나 아저씨 같긴 하네 

2019.01.10

포크레인이 들렷다고? ㅋㅋㅋㅋ 개에반데

2019.01.10

하룻밤 자고나오면 집을 준다는데 살아나온 사람이 남자무당 한명? 모순되네

2019.01.10
@살 대학원생

원래 그럼

개금 가야에서 26년을 살았는데 처음듣는데....

2019.01.10
@대대댓글은싸움을부른다

개금밀면vs가야밀면

?

@유기농치즈

현지인은 거의 안감. 둘다 위생 개판이라서. 둘다 먹어본 적은 있는데 솔직히 이름을 모름. 뭐가 가야고 뭐가 개금인지. 난 서면 영광도서 옆에 밀면집이 맛있더라.

2019.01.10
@대대댓글은싸움을부른다

ㅋㅋ ㄹㅇ 개금밀면 뭐 위생은 모르겠는데 어느날부터 사장바뀐뒤로 라면맛남

2019.01.10
@선글라스

개금밀면이 그 개금시장 골목에 있는 거기 맞냐

원조개금밀면인가 거기?

2019.01.10
@헛소리안함

ㅇㅇㅇㅇㅇ

2019.01.11
@대대댓글은싸움을부른다

춘하추동 옛날보다 맛없어짐

2019.01.11
@유기농치즈

닥 가야밀면

하지만 원탑은 국제밀면

2019.01.12
@병무청장

국제밀면보다는 밀면전문점 좋아했는데.

고등학교다닐때 망미동 분점에서 존나 퍼먹었지

2019.01.14
@시드니여우

무슨말임?

2019.01.14
@병무청장

해운대 밀면전문점이라고 나름 맛난데 있어.

이름이 그냥 밀면 전문점임. 망미동에 분점 있어서 자주 갔엉 ㅎㅎ

2019.01.14
@시드니여우

가게이름이라고 말해줘야지!

국제밀면은 밀면전문점이 아닌가했네

2019.01.14
@병무청장

ㅋㅋㅋ미안 ㅋㅋㅋ 나름 네임드 밀면집이라서 아는 줄 알았징ㅋㅋ 한번 근처에 들를 일 있으면 가봐 먹을만행ㅋㅋㅋ

2019.01.10

뭔 집이 얼마나 크다고 남자50명에 여자 10명이가;; 구라도 신빙성있게 쳐야지

2019.01.10

구라라고 하오

https://cafe.naver.com/ghostbooks/12354 댓글에 거기 살았던 사람이라고 글올림

2019.01.10
@오징어따콩

가입하래 걍 긁어다 주면 안돼냐

2019.01.10
@Lv백곰

개금동 흉가는 근거없어-[쟈니스] 갤러리 커뮤니티 포털 -디시인사이드

http://m.dcinside.com/board/johnnys/997682

 

모바일이라 까페댓글에 써진 글은 바로몬퍼오겠고 구라라는 제보

2019.01.10
@오징어따콩

까페에 거기 가입해야 볼수있다고 못봄

2019.01.10
@꿰쁑쒜떫

개금동 흉가는 근거없어-[쟈니스] 갤러리 커뮤니티 포털 -디시인사이드

http://m.dcinside.com/board/johnnys/997682

 

모바일이라 까페글을 바로몬퍼오겠다

2019.01.10

근데 거기 지금 다 철거하고 재개발 중이던데

2019.01.10

흉가이야기 특 : 꼭 체험단중에 신기있는 사람 있음

2019.01.10

부산 개금에서 30년 살았는데 흉가 있다는 얘기 첨 들음 ㅅㄱ링

2019.01.10

나 개금사는데 흉가얘기 씹처음들음 ㅋㅋ

2019.01.10

나도 서울사는데 흉가얘기 처음들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9.01.10

나도 논산사는데 흉가얘기 처음들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9.01.10

귀신 ㄹㅇ; 찾아내기만하면 과학발달 씹오지게 되는거아니냐

물리법칙 씹무시 가능ㅋㅋㅋㅋㅋㅋ

2019.01.11

까놓고 이딴 썰 95%는 개씹구라 씹주작이지

그래서 어디냐고 하면 ㄹㅇ 돌아오는 소리라곤 '지금은 치워서 없음ㅋ'

 

지랄..ㅋㅋㅋㅋㅋㅋㅋ

 

 

그 유명했던 곤지암정신병원도 사실 그냥 그 위치 자체가 외진데라 건물이 손을 안봐서 존나 낡았으니

분위기가 그랬을 뿐 개뿔도 없는데였는데 ㅋㅋㅋㅋ

늘봄가든도 소문만 무성하고 영덕폐가인가 거기도 뭐 시발 딱히 체험후기가 어쨌네 저쨌네도 없는데 ㅋㅋㅋㅋㅋ

2019.01.11

부산 출신인데 처음들어봄

2019.01.11

나 개금에 산지 20년 넘었는데 개금 흉가관련 이야기는 인터넷으로만 들어봤지,

 

실제로 사람들이 지나가면서 흉가에 대해 이야기 하는건 한번도 못봄 ㅋㅋ

 

궁금해서 한번 가보기도 했는데 이미 건물이 바껴서 없음 ㅋㅋ

2019.01.15

하여튼 인간들 개뻥은

2019.01.16

흉가 같은소리하내 ㅋㅋ 차라리 근처 형제복지원 터에 유령나오는게 더 그럴듯하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057 [호러 괴담] 과연 그는 살인자인가 | 살인자 만들기 2 그그그그 4 5 시간 전
9056 [호러 괴담] 사라진 그녀 | 브룩 윌버거 실종사건 14 그그그그 1 1 일 전
9055 [기타 지식] (케냐에서의 일기) 3월 18일 7 상담사 0 1 일 전
9054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빤두와 브라만의 저주- 1 위까르나 2 1 일 전
9053 [호러 괴담] 대구 봉덕동 정나리 실종사건 6 그그그그 1 2 일 전
9052 [역사] 고전을 통해 본 정치인의 자격과 시민의 정치적 자유에 대해서 4 북한간첩 4 2 일 전
9051 [호러 괴담] 바다에서 사라진 9명의 선원 | 미스테리 | 메리 셀러스트 호 7 그그그그 3 3 일 전
9050 [기타 지식] 재테크의 시작 - 자산 시뮬레이션을 해보자. 17 00KB 이상 리사이징 12 4 일 전
9049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사띠야와띠의 아들들- 2 위까르나 2 5 일 전
9048 [기타 지식] '남성' 카르텔은 없다. by 박가분 21 Chacha 29 5 일 전
9047 [역사] 펠로폰네소스전쟁 멜로스 대화로 알아보는 약소국의 외교 13 돌킨 4 5 일 전
9046 [기타 지식] PC 작업 3분 필요) 스타워즈 무료감상하기 / 영어자막 6 번죽은 배틀필드1 0 6 일 전
9045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아내의 불륜은 사실은... 12 개드립굉이 5 6 일 전
9044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불륜이 들통난 아내 「이제 당신을 사랑할 수 없... 8 개드립굉이 4 6 일 전
9043 [기묘한 이야기] 개스압) 2ch 담배씨 불륜썰(번역기) 15 비모쟝 6 7 일 전
9042 [호러 괴담] [살인마시리즈]독극물 살인마 그레이엄 영 3 그그그그 7 8 일 전
9041 [역사] 아테네의 위기로 뜨거워지는 제국주의 불길 11 돌킨 6 8 일 전
9040 [기묘한 이야기] (후방주의)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비슈마(3)- 10 위까르나 2 8 일 전
9039 [기묘한 이야기] 살아오면서 본 UFO 43 흠터레흐팅 1 9 일 전
9038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위야샤- 1 위까르나 2 11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