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고조선 관련 현재 시각 (현 고고학 시각)

 

 

중국의 동북공정, 일본의 역사왜곡에 대항하기 위해 만든 동북아역사재단에서 재야사학계 공격으로 인해 오픈된 장소에서 상고사 토론회가 시작되었다고 한다. 

 

저번 게시물에서 어느 유튜버의 게시글과 함께 고조선의 건국을 BC 10C 다 라는 게시글을 올렸는데,

의외로 Dogdrip 의 댓글판은 고조선의 건국시기를 BC 6C 경에 고정시켜 보는것 같아서 여러 영상과 고고학 자료들을 검색해 보았어 

 

위 영상은 숭실대 이후석 교수님의 고고학 양상 (상고사 토론) 영상인데, 2000년대 이전까지 요서지역의 모든 고고학 자료에 대한 연구가 미숙해서 

우리나라 유적(고조선)과 북방계(산융,동호)와의 경계를 재대로 알지 못해서 요서지역의 모든 범위를 산융, 동호의 유적으로 보는 시각이 높았다고 해 

하지만 2000년 기준으로 더 많은 고고학적 발굴이 있었고 십이대영자를 고조선과 연결지어 생각하는 학설이 대세를 이룬다고 해  

 

즉, 어제 올렸던 고조선 게시물의 댓글처럼 일고의 가치가 없는 이야기는 아니라고 하더라고

(https://www.dogdrip.net/191649519)

 

 

밑에 사진은 우리나라 고고학 전공인 오강원, 조진설, 오현수 학자들이 고조선의 시초를 십이대영자로 잡는다고 해서 가져와봤어 

 

 

----------------------------------------------------------------------------------------------------------------------------------------------------------------

 

2.png

 

39개의 댓글

2019.01.08

현제 ㅂㅁ

2019.01.08
@불타오르네

현제 학계 동향이 고조선 요서기원설을 인정하는 추세인데, 모르는 사람들이 많은듯

2019.01.08
@찬루

현.....재!! 씨엔짜이!!

2019.01.08
@찬루

너 일부러 그러는거지?

2019.01.08
@소름

소름 ㄷㄷ

2019.01.09
@찬루
2019.01.08

난 고조선보다 ㅏ부여가 더 좋은뎅 히힣

2019.01.08
@느금마덜

난 부여의 곤듀 부여쥬다!

@사림세력

그분은 남부여임...

2019.01.08
@정사게의아이도루키랏키랏키라링딩동

진지한 댓글이 아닌데 왜 진지하고 그래

고조선은 위만한테 먹히면서부터 조선이 아니라봄

2019.01.08
@정사게의아이도루키랏키랏키라링딩동

위만도 연나라에 흡수됬었던 고조선유민 출신이라는 얘기가 많음ㅋㅋ 애초에 너무 자연스럽게 고조선으로 흡수되고 세력을 잡았으니까..

2019.01.08

으아아아악 환단고기고기고기

2019.01.08
@sksqpsfl93

이거 그거랑 상관없다.

2019.01.08

요즘 유튜브 병신티비 삐융삐융 이런게 많아서 사람들이 유튜브로 막 뭐 올리면 경계부터 하게 되는 듯

2019.01.08

학설만 드립따 들고 오지 말고 정설로 인정 받는걸 올려라 이마리야! 현제 좋아하고 인네

2019.01.08
@dasbootz

역사학계에서도 요서 십이대영자 유적을 예맥이나 고조선계로 보는게 정설이라고 함

2019.01.08
@찬루

고고학계냐 역사학계냐?

2019.01.08
@dasbootz

고고학계과 문헌학계를 나누어 볼수 있냐?

2019.01.08
@찬루

완전 분리는 아닌데 꽤 큰차이를 내는 의견들이 있어서 잘 살펴봐야함

2019.01.08
@찬루

고고학계랑 고대사학계는 주장에 차이가 있다.

2019.01.08
@dasbootz

학계에서도 정설이 없는 학설들은 꽤나 있수. 고조선건국년대도 그 중 하나임

2019.01.08

국뽕 배제하고 중국과 한국의 역사를 따로 설명하기에는 쉽지 않지.특히 고조선은 한국과 중국의 역사로 따로 구분하기엔 애매하지않나?

2019.01.08
@스키마

문헌상으론 애매할지 몰라도, 고고학적으로는 북방,중원,한국의 고대 문화가 다르다고 함.

 

대략 고조선의 문화에서 중원문화가 섞이는 시기는 BC 4~3C 부터라고 함 (명도전,연나라계 청동예기)

2019.01.08

저번 글보다 훨씬 낫다ㅋㅋㅋ 이정도로 본인이 공부해서 오면 ㅊㅊ얌

2019.01.08
@아나키즘활동

한국학계의 연구동향만 설명한거지 핵심은 저번 글하고 크게 다르지 않단다

2019.01.08
@찬루

ㅇㅇ 둘다 봤음. 다만 이쪽 공부하는 입장에선 학설을 잘 설명한 유튜브라도 그것만 들고오는 것보단 최신 연구동향 정리된 것도 들고오니 보기 좋은 느낌임. 내 시각이 편협해서 그럴지도ㅎㅎ

2019.01.08

지크 조선!

2019.01.09

역사는 공부할때 찝찝함

 

위만 조선은 지배층 짱개인데 한국사

발해는 지배층 김치인데 한국사

부여는 반도와 거리 먼데 은근 우리역사인척 구분안함

 

 

기준을 모르겠다

2019.01.09
@ㅇㄱㄱㅈ

중국인이 지배했던 게 전근대에는 마이너스 요인이 아니라서

근대이행기 강력한 민족사가 필요해지면서

부여-고구려-백제로 이어지는 부여 계승 의식이 강해서

2019.01.09
@ㅇㄱㄱㅈ

위만은 스스로 오랑캐옷을 입고 오랑캐말을 하며 왔다니까. 그리고 위만이라는 망명세력이 정권을 잡긴했으나 그 배경엔 조선에서 신임을 얻고 힘을 기른뒤 정권을 잡았으니 사실상 조선에 기반을 두고있다고 봐야하지 않을까. 발해같은 경우는 말갈족의 상당수가 이미 고구려 시절부터 고구려화 되어 살아가고 있었고 지배층이 고구려유민, 스스로를 고구려 계승국가임을 밝히고 있으니 고구려가 조선역사라면 발해도 조선역사겠지.

2019.01.09

좋은 관심이로구나.

고고학을 전공하고 있는 입장에서 뿌듯하구만.

근데 고조선 건국연대의 경우 명확히 확인하기 힘들지.

하다못해 유적들이 이쪽땅에 있는거라면 발굴조사라도 마음껏 하겠는데..

2019.01.09
@어라라라

우리나라 고고학 전공인들이 중국에 있는 고고발굴을 못한다는데 팩트임?

고고학 연구는 무엇으로 함?

2019.01.09
@찬루

발굴보고서요. 직접가서 파는건 당연히 불가능이고. 거기 소속이 아니니까. 반대로 생각하면 전라도에 있는 전방후원분이 일본식 묘라고 일본애들이 와서 파겠다면 어떤 느낌이겠음. 그저 우리는 발굴보고서에 숨기는거 없이 잘 써주길 바라는거밖에 없음.

2019.01.09

아재, 신라에 관해선 요즘 뭐라 함? 내가 알기로 한국, 일본 역사는 전부 지방 쩌리 마이너 역사지만, 신라는 김씨가 잡은 뒤부터 이쪽 동네 유일한 메이저 역사면서

동시에 꽤 먹어준다던데. 고조선 따위가 중요한가?

2019.01.09
@베스핀가스

역사를 굳이 마이너 메이저로 나눌수 있다면 얼마나 연구에 돈을 쓸수있느냐, 즉 얼마나 땅을 많이 파재낄수있느냐, 얼마나 문헌을 모아서 데이터베이스화 할수있느냐 아님? 후손들(혹은 스스로를 후손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돈이 얼마나 많고 국제사회에 영향력이 있냐가 가장 중요한 메이저 마이너를 가르는 기준인거같은데.

2019.01.09
@인간쓰레기123

후손들이 어쩌고 저쩌고는 아무 상관 없지. 아재가 말한 그 다음 이유가 중요하지. 그러니까 신라가 메이저고 나머지는 마이너로 분류할 필요도 없는 쩌리 역사지. 답이 나와있는 걸 따지자는게 아니라 신라에 관한 최근 평가 정보 없나 물은건데 뭐 없나 보넹.

2019.01.10

동아시아 고고학은 존나 힘들것 같아.

한자 문화권 아래에서 뭘 찾아도 의미가 맞는지 틀린지 경우의 수도 존나 많고 존나 빡셀거 아녀.

같은 글자도 한중일 다 다르게 쓰는데 당시에 또 다른 용법이 있었는지 알 방법도 없고 거진 추측아녀

그지역 토박이나 돼야 겨우 의미 추측이 될 거 같은데

논문 존나 봐서 대충 감을 잡았다 쳐도 참조 논문에 불확실한 추정이 많았다고 치면 자기 논문까지 불확실해지는 거잖어

2019.01.16
@청순광배

인문으로 한쪽으로만 파이다보니 좀 뽕에 심취하는 경향이 있다고

첨단과학기술을 최대한 활용하려고 하던데..

 

단순이 유구의 유추만으로 참조되고 참조된 논문은 기정사실을 재정립하기 위해서 그런 것도 있고.

 

동북공정 대응도 대응이다만 서로 학술교류가 장난 아니더라 러시아,중국,한국,북한이 만주지역으로 한정에서

 

공동연구가 활발함. 2000년에 들어서서 정설을 뒤엎고, 새롭게 해설되어야하는 게 많아지니.. 공부량이 많아져서 힘듦..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059 [호러 괴담] [군대] 화장실 괴담 7 나전당포한다 0 6 시간 전
9058 [역사] 19세기 사교계의 여왕 엠마 해밀턴 9 바나나너무좋아바... 3 6 시간 전
9057 [호러 괴담] [군대] 훈련소때 겪은 이야기 3 나전당포한다 0 7 시간 전
9056 [호러 괴담] 14년만에 잡힌 살인범 | 하츠카이치 여고생 살인사건 13 그그그그 5 13 시간 전
9055 [호러 괴담] 과연 그는 살인자인가 | 살인자 만들기 4 그그그그 5 1 일 전
9054 [호러 괴담] 사라진 그녀 | 브룩 윌버거 실종사건 15 그그그그 2 2 일 전
9053 [기타 지식] (케냐에서의 일기) 3월 18일 8 상담사 0 2 일 전
9052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빤두와 브라만의 저주- 1 위까르나 2 2 일 전
9051 [호러 괴담] 대구 봉덕동 정나리 실종사건 6 그그그그 2 3 일 전
9050 [역사] 고전을 통해 본 정치인의 자격과 시민의 정치적 자유에 대해서 4 북한간첩 4 3 일 전
9049 [호러 괴담] 바다에서 사라진 9명의 선원 | 미스테리 | 메리 셀러스트 호 7 그그그그 3 4 일 전
9048 [기타 지식] 재테크의 시작 - 자산 시뮬레이션을 해보자. 18 00KB 이상 리사이징 12 5 일 전
9047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사띠야와띠의 아들들- 2 위까르나 2 6 일 전
9046 [기타 지식] '남성' 카르텔은 없다. by 박가분 21 Chacha 29 6 일 전
9045 [역사] 펠로폰네소스전쟁 멜로스 대화로 알아보는 약소국의 외교 13 돌킨 4 6 일 전
9044 [기타 지식] PC 작업 3분 필요) 스타워즈 무료감상하기 / 영어자막 6 번죽은 배틀필드1 0 7 일 전
9043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아내의 불륜은 사실은... 12 개드립굉이 5 7 일 전
9042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불륜이 들통난 아내 「이제 당신을 사랑할 수 없... 10 개드립굉이 4 7 일 전
9041 [기묘한 이야기] 개스압) 2ch 담배씨 불륜썰(번역기) 16 비모쟝 6 8 일 전
9040 [호러 괴담] [살인마시리즈]독극물 살인마 그레이엄 영 3 그그그그 7 9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