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출판사 직원이 책 고르는 법(+서점별 특징)

미친 어느날 출근했더니

동료들이 모여서 내 글 이야기하더라

우리출판사가 언급되있다고

아닌척하고 무슨 글이냐고 물어봤더니 누가 개인 블로그로 퍼간 모양이더라

이딴 똥글 읽어주고 퍼가줘서 고맙고 새삼 개드립 큰 사이트인걸 느낀다.

 

 

오늘은 출판사 이야기보다는 책 고르는 법을 말할까 한다.

책 추천해달라는 말이 은근 있더라.

물론 책도 추천해주긴 할건데

고기를 잡아주기보다는 잡는 법을 알려주라잖아.

그리고 출판사 이야기 하기엔 조금 쫄리는것도 있다.

이미 주변사람중에 알아본사람도 있고 해서.

 

êµë³´ë¬¸ê³ ë¶ë§ì¤í°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사진은 교보문고 북마스터 추천도서.

 

 

솔직히 출판사 직원들 책 많이 읽기 힘들다.

물론 절대적인양은 많다. 그런데 대부분 자사도서를 읽게 된다.

큰 곳은 한달에 두 자릿수 이상 책이 나오는 곳들도 있는데 대충이라도 읽어봐야 하니까.

물론 아니신분들도 있겠지 나만 그런걸로 하자.

 

 

그래서 책좀 살까 싶을때(주로 월급받고 얼마 안되서)

알라딘, 예스24, 교보문고, 인터파크, 영풍문고같은 서점들 추천도서 목록 한번씩 살펴본다.

우리랑 다르게 서점 구매팀 담당자들은 하루에도 수십종의 신간을 살펴보고, 그중에서도 의미있는 책을 찾아내는 능력이 더 있거든.

 

 

사람이 좀 그렇다. 처음엔 별로였던 책도 읽다 보면 괜찮은데? 이 느낌이 든다.

그에 비해 담당자들은 한번 읽은 책에 잘 눈 안돌린다.....(어흑)

그래서 더 객관적으로 봐주는 감도 있다.

 

 

여튼 말이 길어졌는데 서점별로 추천도서들만 확인해라.

 

어떻게 4개씩이나 확인해요! 이런사람 있을까봐 서점별로 특징도 짧게 적는다.

나랑 결 맞는 서점들 찾아 읽자.

 

그리고 내가 서점에 일해본적은 없어서 그럴 것 같다 정도임.

 

교보 - 골고루 잘팔린다. 서점 지분율 1위라 그런지 다양한 독자층 분포. 매장이 있어서 인터넷 사용이 힘든 아재들 주로 사용 하는듯 하다.

예스 - 트렌드 반영이 잘된다. 요즘 인문,에세이,소설 강세지? 예스도 약간 그런맛이 있는것같음.

알라딘 - 책 좀 읽는다 하는 사람들이 주로 이용하는 듯. 출판사 사람들 어디써요 물으면 체감상 90%는 알라딘 말한듯

인터파크 - 중년층이 주로 이용하는 것 같다. 교보랑 다른결에서 인터파크에서 쇼핑하다가 넘어오는 경우가 왕왕 있는 것 같다.

 

쓰다보니 길어진 것 같아서 책추천은 다음에 쓸게

81개의 댓글

@이름뭘로할까

ㅇㅇㅇ 전부는 아니고 에세이중에도 자기계발서 삘나는것들이 있더라구

2019.01.05
@너네랑싸우러옴

이것저것 물어봤는데 다 말해줘서 고마웡 ㅎㅎ

2019.01.05

이제 동료들이 너 특정했음

얘기하면서 모여있을때 난입한직원

거기 맘에드는 사람있으면 은근슬쩍 써봐

2019.01.05
@대막

[삭제 되었습니다]

2019.01.05
@이름뭘로할까

[삭제 되었습니다]

2019.01.05
@대막

아 그렇네

2019.01.05
@이름뭘로할까

좋은데 다니는거같아 부럽다

2019.01.05

난 즐겨찾는 출판사가 파란미디어의 새파란상상이랑

뿌리와이파리의 오파비니아 정도?

출판사 자체보단 거기의 서브 프로젝트쪽으로도 찾아보는게 좋다고 생각함

장르 위주로 모아놔서 자기가 원하는 장르를 찾기에 적합한듯

2019.01.05

출판사 가면 자기 취향 따라 책 읽기는 힘든가?

2019.01.05
@파란얼굴

자기 시간 내면 충분이 읽을수있긴하지 ㅎㅎ 그래도 책 많이 보다보니까 업으로 삼기 전처럼 즐겨읽진 못하겠더라

2019.01.05

개드립 활동하세요? 어머...

2019.01.05

나는 루리웹 취미정보 게시판에 데스티네이션이라는 사람이 국내 신간 소식 올리는 거랑 네이버 메인 가끔 참고하는 편이고

일본 서적은 외계(blog.naver.com/blauwoo), 킨들 데일리/먼슬리딜 정도... 신간보단 좋아하는 작가들 중심으로 뻗어나가듯이 읽으니.

 

인터넷 서점 메인에 걸려있는 것들은 광고든 아니든 기본적으로 안믿음

2019.01.05

알라딘은 굿즈가 좋지..

2019.01.05
@번째인생중

베개가 좋지..

2019.01.05
@번째인생중

가끔 보면 진짜 굿즈때문에 책사고싶어지게 만들더라

2019.01.05

응페미장악ㅋ

2019.01.05
@Ygvth야

[삭제 되었습니다]

2019.01.05
@이름뭘로할까

왜 조용히 눌러?

2019.01.06
@Ygvth야

[삭제 되었습니다]

2019.01.06
@이름뭘로할까

사실이란 말이네?

2019.01.06
@Ygvth야

어느정도는?

2019.01.06
@이름뭘로할까

내가 겪은 출판업계는 대놓고 .. 파티션이랑 포스트잇 보면 합리적인...

2019.01.05

판타지소설추천좀

2019.01.06
@덕팔이

나는 테메레르도 좋아하고 요샌 카카오페이지나 네이버 시리즈에서도 많이 봐

@덕팔이

성경

2019.01.07

알라딘은 딴것보다 마일리지나 이벤트 혜택같은게 좋아서 많이 쓰는듯

2019.01.07

전두엽에 좋은 영향주는 책 추천좀..

2019.01.08

책(만화책말고) 좀 추천해달라는 애들은 막상 추천해주면 안 읽더라 ㅋㅋ 책은 남들이 추천해주기보다 자기가 진짜 관심있는 분야의 책을 직접 사다 읽는게 최고인듯..

 

나는 특정 분야에 관한 책들의 핵심 키워드 여러개를 네이버-책 메뉴(국내도서들이 가장 많이 검색됨)에 검색해보고 맘에 드는게 있으면 제목-목차-최신개정판날짜 확인한 다음에 예스나 인터파크나 알라딘 중고도서로 싸게 나온 거 있는지 보고난 다음 구매.

2019.01.09

e북 리더 하나만 추천해줘라

컬러 필요 없고, 걍 가성비 좋은걸로, 킨들 화이트인가? 그거는 진짜 책이랑 똑같던데

2019.01.09
@한나아렌트

킨들미만 잡. 아니면 걍 타블렛을 하나 장만해도 괜찮음

2019.01.13

전공 서적같은 전문 학술지? 출판 관련은 어떻게 되는지 궁금함..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059 [호러 괴담] [군대] 화장실 괴담 7 나전당포한다 0 6 시간 전
9058 [역사] 19세기 사교계의 여왕 엠마 해밀턴 9 바나나너무좋아바... 3 6 시간 전
9057 [호러 괴담] [군대] 훈련소때 겪은 이야기 3 나전당포한다 0 7 시간 전
9056 [호러 괴담] 14년만에 잡힌 살인범 | 하츠카이치 여고생 살인사건 13 그그그그 5 13 시간 전
9055 [호러 괴담] 과연 그는 살인자인가 | 살인자 만들기 4 그그그그 5 1 일 전
9054 [호러 괴담] 사라진 그녀 | 브룩 윌버거 실종사건 15 그그그그 2 2 일 전
9053 [기타 지식] (케냐에서의 일기) 3월 18일 8 상담사 0 2 일 전
9052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빤두와 브라만의 저주- 1 위까르나 2 2 일 전
9051 [호러 괴담] 대구 봉덕동 정나리 실종사건 6 그그그그 2 3 일 전
9050 [역사] 고전을 통해 본 정치인의 자격과 시민의 정치적 자유에 대해서 4 북한간첩 4 3 일 전
9049 [호러 괴담] 바다에서 사라진 9명의 선원 | 미스테리 | 메리 셀러스트 호 7 그그그그 3 4 일 전
9048 [기타 지식] 재테크의 시작 - 자산 시뮬레이션을 해보자. 18 00KB 이상 리사이징 12 5 일 전
9047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사띠야와띠의 아들들- 2 위까르나 2 6 일 전
9046 [기타 지식] '남성' 카르텔은 없다. by 박가분 21 Chacha 29 6 일 전
9045 [역사] 펠로폰네소스전쟁 멜로스 대화로 알아보는 약소국의 외교 13 돌킨 4 6 일 전
9044 [기타 지식] PC 작업 3분 필요) 스타워즈 무료감상하기 / 영어자막 6 번죽은 배틀필드1 0 7 일 전
9043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아내의 불륜은 사실은... 12 개드립굉이 5 7 일 전
9042 [기묘한 이야기] 약스압) 2ch 불륜이 들통난 아내 「이제 당신을 사랑할 수 없... 10 개드립굉이 4 7 일 전
9041 [기묘한 이야기] 개스압) 2ch 담배씨 불륜썰(번역기) 16 비모쟝 6 8 일 전
9040 [호러 괴담] [살인마시리즈]독극물 살인마 그레이엄 영 3 그그그그 7 9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