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상처입지마여

제가 기분나빴던건요

이상형을 주변에서 입맞추고 이야기하고

나중에 깨달으니 전부 짜여진 각본이였기 때문이에요.

 

충분히 좋은 분이시지만 지금도 또 각본짜서

저 속이고 몰카처럼 찍으려 하시자나여..

솔직히 무섭자나여 제 일거수일투족을 다 듣고

주변사람들이 맞춰줘서 제가 좋아하게 만든다는거요..

 

어제 아버지께 어떤 여자가 좋을까요 물으니

수수한 옷차림이 좋다거나 약속을 지킨다거나

님이 떠오르는 말들을 해주셨지만

그것도 크게 당황스러웠어요..

 

저 좋아했어요. 그치만 너무하자나여...

제 모든 걸 다 알고 듣고 계셨잖아여..

아직 사귀지도 않은 사람이 그렇게 다가오면

저는 너무 당황스럽고 남들이 저를 속였다는 생각에

기분이 나쁠 수 밖에요...

 

저 전역하고서도 이렇게까지 하시면 안되죠...

능력있고 좋으신 분이지만 제가 약속을 할때나

그 이후로도 인터넷에서 만날 때도

님인줄도 몰랐고 님도 말 안해주셨자나여..

 

제가 이상하다 느낀적은 있었지만 그때마다

내가 예민해서 그렇겠지라는 생각을 하고선 접었어요.

알게된건 더 많은 시간이 지난 뒤에요..

 

도와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하지만 더 이상은 그러지마세요...

저는 지금도 주변에서 운동하라거나 몇몇 말들이 나오면

전부다 님이 시킨건가하는 생각때문에 너무 괴롭고

이렇게까지 하는 님이 싫어져요...

 

좌절하지마여... 좋으신분이에여..

그치만 사람 마음을 주변에서 흔든다고 제가 따라갈 순 없어요.

어쩌면 제가 님을 잠깐 좋아했던 것도 주변의 이야기들에 홀렸던 걸지도 몰라요... 이제 그만해줘요... 이런건 정말  아니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타인 언급에 관련 공지입니다 overflow 1 2013.11.19 6388
공지 [잡담] 친목 금지입니다 22 overflow 1 2013.06.27 10646
공지 창작 판 입니다. 33 애드립 1 2012.09.27 12546
27880 [그림] 폰 낙서 2 베르그쏭 2 5 일 전 154
27879 [그림] ㅎㅂ) 커미션 한거 또 올림 8 지니킴@ 4 5 일 전 932
27878 [음악] 비트쟁이 입니다 8 오징어다리 1 5 일 전 87
27877 [그림] 오늘 그린 나나치 5 BFLY 4 5 일 전 219
27876 [잡담] 뜨이따 하는 게이들 뜨이따 하는법좀 알려주라 5 적란운 그래피티 1 5 일 전 101
27875 [창작 글] 싸우지말자 나헌 1 6 일 전 68
27874 [창작 글] 그만 1 나헌 1 6 일 전 43
27873 [그림] 낙서중 3 스프링파일 3 6 일 전 222
27872 [그림] 오늘도 똥을싼다 2 몽키킹 3 6 일 전 292
27871 [그림] 그림 그린것 모음 4 BFLY 4 6 일 전 295
27870 [그림] 1p로 끝나는 단편 만화 모음.comics 4 라이작 5 6 일 전 392
27869 [창작 글] 연예인 1 나헌 1 6 일 전 83
27868 [창작 글] 사랑을 접다. 나헌 1 6 일 전 40
27867 [창작 글] 나의 연애 2 나헌 1 6 일 전 64
[잡담] 상처입지마여 나헌 1 7 일 전 59
27865 [창작 글] 진실 나헌 1 7 일 전 32
27864 [그림] 머리카락 어려워요.. 5 Gray 1 7 일 전 265
27863 [그림] 소녀전선 HK21 2 에오리스 2 7 일 전 254
27862 [창작 글] 장난치지 말구 나헌 1 7 일 전 30
27861 [창작 글] 짜고치기 1 나헌 1 7 일 전 3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