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상처입지마여

제가 기분나빴던건요

이상형을 주변에서 입맞추고 이야기하고

나중에 깨달으니 전부 짜여진 각본이였기 때문이에요.

 

충분히 좋은 분이시지만 지금도 또 각본짜서

저 속이고 몰카처럼 찍으려 하시자나여..

솔직히 무섭자나여 제 일거수일투족을 다 듣고

주변사람들이 맞춰줘서 제가 좋아하게 만든다는거요..

 

어제 아버지께 어떤 여자가 좋을까요 물으니

수수한 옷차림이 좋다거나 약속을 지킨다거나

님이 떠오르는 말들을 해주셨지만

그것도 크게 당황스러웠어요..

 

저 좋아했어요. 그치만 너무하자나여...

제 모든 걸 다 알고 듣고 계셨잖아여..

아직 사귀지도 않은 사람이 그렇게 다가오면

저는 너무 당황스럽고 남들이 저를 속였다는 생각에

기분이 나쁠 수 밖에요...

 

저 전역하고서도 이렇게까지 하시면 안되죠...

능력있고 좋으신 분이지만 제가 약속을 할때나

그 이후로도 인터넷에서 만날 때도

님인줄도 몰랐고 님도 말 안해주셨자나여..

 

제가 이상하다 느낀적은 있었지만 그때마다

내가 예민해서 그렇겠지라는 생각을 하고선 접었어요.

알게된건 더 많은 시간이 지난 뒤에요..

 

도와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하지만 더 이상은 그러지마세요...

저는 지금도 주변에서 운동하라거나 몇몇 말들이 나오면

전부다 님이 시킨건가하는 생각때문에 너무 괴롭고

이렇게까지 하는 님이 싫어져요...

 

좌절하지마여... 좋으신분이에여..

그치만 사람 마음을 주변에서 흔든다고 제가 따라갈 순 없어요.

어쩌면 제가 님을 잠깐 좋아했던 것도 주변의 이야기들에 홀렸던 걸지도 몰라요... 이제 그만해줘요... 이런건 정말  아니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타인 언급에 관련 공지입니다 overflow 1 2013.11.19 6457
공지 [잡담] 친목 금지입니다 22 overflow 1 2013.06.27 10794
공지 창작 판 입니다. 33 애드립 1 2012.09.27 12663
28374 [그림] 업계 포상 1 미시입술 1 2 시간 전 57
28373 [창작 글] 비망록 2/20 금붕이 1 2 시간 전 10
28372 [그림] 시험까지 이틀 5 diligence 2 3 시간 전 46
28371 [그림] 갱생한 악당을 대하는 영웅들 3 투피플 2 4 시간 전 66
28370 [그림] 자화상 1 짱짱쨩 1 8 시간 전 94
28369 [잡담] 지금까지 쓴 시 중에 안까인게 없네 2 구름밑에서우는아이 1 9 시간 전 59
28368 [그림] 도트조아 2 오늘밤사냥을나선다 6 11 시간 전 137
28367 [창작 글] 원상복귀 나헌 1 13 시간 전 17
28366 [썰] 장의 고통에서 해방된 썰 1 철마는달린다 1 19 시간 전 62
28365 [썰] 상놈 피가 흐른다. 1 철마는달린다 2 20 시간 전 54
28364 [창작 글] 나의 의미 임지금 1 21 시간 전 23
28363 [창작 글] 오늘의 시 - 섹스킹 3 구름밑에서우는아이 3 23 시간 전 178
28362 [그림] 오니쨩.. 같이 누우면 안될까..? 2 ᅚᅚ 3 23 시간 전 220
28361 [창작 글] 결혼 2 나헌 1 1 일 전 32
28360 [그림] 뒷태가 조아 6 라이작 3 1 일 전 197
28359 [그림] 해부학 겅부 2 4 diligence 1 1 일 전 132
28358 [그림] 그켬표정 2 부천시경기도 2 1 일 전 100
28357 [그림] (팬코믹) 스탠스 -레옹악당 만화- 03화 6 맥조 3 1 일 전 36
28356 [그림] [팬코믹]스탠스 -레옹악당 만화- 02화 1 맥조 1 1 일 전 18
28355 [그림] (팬코믹) 스탠스 -레옹악당 만화- 01화 1 맥조 1 1 일 전 5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