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디비니티 2 오리지널 신 붐은... 반드시 온다 ~04 [완?]

내가 이 글을 쓰는 이유는... 오늘 매우 슬픈 일이 있었기 때문이다.

 

20181005111238_1.jpg

분위기가 너무 무거워져서 밝은 얘기를 해야하는데...

 

20181005111240_1.jpg

 

모나를 죽이면 네크로맨서 스크롤이 잔뜩 나온다

내가...왜 그랬지

 

20181005111315_1.jpg

20181005111344_1.jpg

 

해변가에 가보니 개가 있다. 마침 펫팔도 있겠다 개한테 말을 걸어보자.

안녕 나는 버디야!

 

20181005111357_1.jpg

 

얘기해보니 이 Buddy라는 친구와 잘 놀던 Emmie라는 애가 있었다고 한다. 물론 걔는 암캐겠지.

7년동안 친구였는데 매지스터들이 잡아가버리고 말았다고 한다.

 

20181005111432_1.jpg

저기서 *WHimper* 에서 개가 진짜 슬플때 내는 끼우우웅.... 같은 소리를 성우가 내는데,

들으면 마음이 짠해진다.

 

이 개는 죽이지 않도록 하자. 어쨌든 해석해보면 매지스터들이 에미를 데려가다가 Key를 떨궛다고 한다.

20181005111439_1.jpg

HORRIBLE 한 냄새가 나는 화이트 로브를 입은 남자가 에미를 델가버렸다고 한다.

 

20181005111459_1.jpg

20181005111521_1.jpg

위에 있는 의사를 죽이면 스킬북을 준다. 

아... 슬슬 죄책감이 느껴지는데

20181005111528_1.jpg

의사를 죽이고 환자한테 말을 걸어도 바뀌지 않는다.

환자가 날 때려주겠다고 한다.

20181005111533_1.jpg

20181005111536_1.jpg

저건 사람의 갈비뼈일까?

 

20181005111808_1.jpg

플렌서를 깨려고 지하감옥에 들어갔는데, 적이 있어서 보니까 개 4마리가 있다.

 

20181005111825_1.jpg

20181005111836_1.jpg

근데 죽이다보니 이름이 너무 친숙한데?

어... 피를 깎다보면 이벤트가 나올줄 알았는데...애미가...

 

20181005112026_1.jpg

옆 우리에 가보면 Birdie라는 개가 있다. 

이 개는 자신이 위험하면 어쩌나... 하고 나에게 묻고있다.

20181005112027_1.jpg

매지스터들이 이 Birdie라는 친구한테 사람의 고기를 먹였다고 한다.

 

20181005112122_1.jpg

20181005112129_1.jpg

이 엿같은 감옥의 간수들을 하나하나 죽이고

20181005112146_1.jpg

20181005112224_1.jpg

 

하...

 

20181005113407_1.jpg

20181005113419_1.jpg

 

이제 포트 조이 초반부의 거의 막보스라고 할 수 있는 플렌서를 죽여보자.

 

20181005113435_1.jpg

플렌서는 상당히 힘들기때문에 플렌서 옆에잇는 미트 골렘들이랑 사일런트 몽크들을 죽여줘야한다.

 

 

20181005113602_1.jpg

플렌서는 상당히 힘든 적이다. 특히 론울프에게는? 플렌서는 Love Grenade를 던져 Charm을 걸고,

물방 없는 애들에게는 Chicken claw를 써서 2턴동안 닭으로 바꿔버린다. 

20181005113733_1.jpg

20181005113829_1.jpg

어?

 

 

 

 

 

 

 

 

 

 

 

 

 

 

 

 

 

 

 

 

 

 

 

 

 

 

 

 

 

 

 

 

 

 

 

 

 

 

 

 

 

 

 

 

 

 

 

 

 

 

 

 

 

 

 

 

 

 

 

 

 

 

 

 

 

 

 

 

 

 

 

 

 

 

 

 

 

 

 

 

 

 

 

 

 

 

 

 

 

 

 

 

 

 

 

 

 

 

 

 

 

 

 

 

 

 

 

 

 

 

 

 

 

 

 

 

 

 

 

 

 

 

 

 

 

 

 

 

 

 

 

 

 

 

 

 

 

 

 

 

 

 

 

 

 

 

 

20181005132626_1.jpg

"당신은 아너모드를 플레이하는동안 단 하나의 세이브파일만 유지할 수 있고"

"캐릭터가 죽을때마다 거기에 자동 세이브됩니다."

 

그리고 내 세이브 파일은 없어졌다

 

20181005132825_1.jpg

음...?

 

멘탈 개 터져서 일단 오늘은 쉬고....

내일부터는 초보자를 위한 연재를 시작해보도록 하겠다. 

일단... 

음 일단

 

일단 ㅂㅂ...

 

 

////////////////////////////////////////////

 

뭐... 이게 내 첫 게임 연재 글이다. 이런걸 해 본 건 인생 처음이다보니 많은 애로사항들이 있었다.

이깠게 뭐냐만... 지금 내가 멘탈이 많이 나갔다. 어쨌든 느낀걸 적어보자면

 

사람들은 학살런을 좋아하지 않는다. 생각보다, 이유와 맥락이 떨어져서

사람들이 플레이어의 목적에 공감할 수 없는 것 같다.

그리고 그런 댓글들을 좀 보다보니 내가 플레이하는 방식도 대다수의 유저에게 재미를 주지 않는 방식인 것 같음

 

그래서 아마...

다음 연재글은 초보자를 위한, 디비니티의 재미를 하나하나 느끼면서 진행하는 초보자 에디션이 될 것같다.

 

일단 오늘은 멘탈 개터져서...하...

 

23개의 댓글

2018.10.11

ㅋㅋㅋㅋ멘탈추

@니애니애미

ㅋㅋㅋㅋㅋㅋ

2018.10.11

미친새기 ㅋㅋㅋ 1화 에서

아너모드를 선택해준다. 어렵다고 하는데 그렇게 어렵지 않다.

ㅇㅈㄹ해놓곤ㅋㅋㅋㅋㅋ

 

 

@너비아나

ㅋㅋㅋㅋㅋㅋㅋ쉽긴 쉬운데 ㅋㅋㅋㅋㅋㅋㅋ 아니다 ㅋㅋㅋㅋ

2018.10.11

학살런 단하면 다음에 진행안되던데

@가시돋친맨

ㅋㅋㅋㅋㅋ그룬가앙

2018.10.11

탐험가모드 - 쉽고 스토리 보기 좋음

클래식모드 - 보통 난이도 그럭저럭 버팀

전술가 모드 - 어려움 탐험가, 클래식모드에서 잘 안썼던 스크롤, 음식 다씀

명예(아너)모드 - 세이브1 가능 / 죽으면 끝

 

이미 하드코어 경험했으니 전술가모드 ㄱㄱ

2018.10.11
@손오반

글구 https://teamwaldo.blog.미(영어로)/221283558020한글화 72% 라고하는데

실질적으로 한글화 100%임 게임하는데

영어 못본거같음 봤어도 다 해석됨

@손오반

굳굳 근데 한패로 한거 봤는데 글자체가 별루야 ㅠㅠ

2018.10.11

포트조이에서 망 ㅠㅠ

@막걸리한잔

"수치"

2018.10.11

저 개들 빨간공 던져주면 얌전해진다

@blackfox

고맙당

 

@남로당프락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10.12

어렵진 않은데요. 어려웠습니다.

@사기당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10.12

ㅋㅋㅋㅋㅋㅋ멘탈 바사삭

@팝콘파프콘

ㅋㅋㅋㅋㅋㅋㅋㅋ머라할말이 없다

 

로제없으니까 졌다

@지구요지리구요

맞아... 로제가 있었으면.... Charmed에 인레이지 걸고..

2018.10.13

꿀팁 : 고양이 사다리 타고 탈출할떄까지 살아있으면 고양이 패밀리어 스킬줌 ㅇㅅㅇ

@비아그라

ㅇㅇ ㅎㅎ 그 플렌서 죽이고 뒷문으로 나가면 주지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정보] 게임 연재 / 정보 판입니다 48 overflow 3 2017.04.18
3401 [연재] [월탱] 의미없는 똥영상 만들어왔어 19 ㅎuㅎ 3 12 시간 전
3400 [연재] (고용량 움짤주의) 도트 메트로베니아 Odallus : The Dark Ca... 3 도박도박 4 1 일 전
3399 [정보] 새롭게 변한 스텔라리스 르귄패치(2.2) 내정중 일부 정리 7 뭉씨 1 1 일 전
3398 [연재] [ES2] 호라시오 : 머머리 유토피아 - 4 6 MasQ 3 3 일 전
3397 [분석] 로스트아크, 한국산 MMORPG의 황혼 22 ⍩⃝ 7 3 일 전
3396 [연재] 도트 메트로베니아 Odallus : The Dark Call -4- 1 도박도박 0 3 일 전
3395 [정보] 몬헌 & 위쳐 콜라보 트레일러 15 q12sfc3rf 2 3 일 전
3394 [분석] [고용량 주의][게임 리뷰] Mad Max - 고독하고도 고독한 황무... 12 카카요 2 4 일 전
3393 [정보] 몬스터 헌터 설산 트레일러 7 q12sfc3rf 0 4 일 전
3392 [정보] 몬스터헌터 월드 신규 발표 23 노르마안채우면강퇴함 0 4 일 전
3391 [분석] Va-11 Hall-a 를 마치며 27 참김 1 4 일 전
3390 [연재] [ES2] 호라시오 : 머머리 유토피아 - 3 5 MasQ 3 5 일 전
3389 [연재] 도트 메트로베니아 Odallus : The Dark Call -3- 도박도박 1 5 일 전
3388 [정보] 옵시디언의 아우터월드 게임플레이 영상 14 쓰으으윽 0 5 일 전
3387 [연재] 도트 메트로베니아 Odallus : The Dark Call -2- 3 도박도박 2 6 일 전
3386 [연재] 도트 메트로베니아 Odallus : The Dark Call -1- 5 도박도박 3 7 일 전
3385 [정보] 폴아웃 뉴베가스 제작진 신작 '아우터 월드' 26 PC 8 7 일 전
3384 [정보] Dayz0.63 후기 11 jekong 0 7 일 전
3383 [연재] [도타2] 전임자 두명이 죽어서 쓰는 소개글 -둠 편- 45 허허아저씨 5 7 일 전
3382 [연재] [ES2] 호라시오 : 머머리 유토피아 - 2 2 MasQ 1 8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