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이 갑자기 ㅅㅅ할 때 만족 못시켜줘서 미안하대;;

32fa80c6 2018.06.13 1460

남친이 맨날 나 바보라고 놀리는데 나는 놀릴게 없어서 그냥 고추 10센티인걸로 놀렸거든?

근데 난 남자친구가 자기 입으로 맨날 자기꺼 너무 작은거같다고 해서 그냥 말나온 김에 놀린거지

내가 먼저 작다고 생각했거나, 작은게 불만이어서 놀린게 절대 아닌데

남자친구가 내가 한 말을 인터넷 성 고민 해주는 곳에 올렸대;; 여자친구가 고추 작다고 놀린다고;;

그래서 위에 적은대로 해명하니까 너는 장난으로 놀렸겠지만 자기는 하루에 수십 번 생각했다 그러길래

진담으로 받아들일 줄 몰랐다고 앞으로 안놀리겠다고 했는데

장난으로 놀린거 아닌거같다면서 그럼 왜 자기랑 할 때 느끼지를 못하녜...

 

그래서 여기서 말하는 느끼지 못한다는 말의 의미를 한 번 생각해봤는데

내 생각에 야동에서는 여자가 관계중에 오줌 싸고, 액체 뿜고, 표정 이상하게 짓고, 가... 가버렷!! 막 그러니까

현실 여자들도 만족을 느끼면 똑같이 행동하는 줄 알았는데

나는 늘 무표정이니까 남자친구는 만족을 못한다고 생각해왔던 것 같고, 

나는 남자친구가 이런 생각을 한다는걸 몰라서 그냥 장난으로 고추 작다고 놀렸는데

남자친구는 '내가 고추가 작아서 여자친구가 만족을 못하고, 이젠 작다고 놀리기까지 하는구나.'

이렇게 받아들인 것 같음.

 

아... 근데... 작다고 놀린건 해명 했는데 왜 못느끼냐는 물음엔 뭐라고 답해야돼....

 

 

 

 

 

 

 

 

 

 

63개의 댓글

f8cf26f4
2018.06.14
@8f03b7a4
그렇게 생각해줘서 고마워. 밑 댓글 보니까 쓰레기라고 해서 상처받던 참이었는데... ㅠㅠ
8f03b7a4
2018.06.14
@f8cf26f4
꼬작남이지만 다정한 여친이 있는 걔가 넘모부럽다
c3cb50ee
2018.06.14
[삭제 되었습니다]
f8cf26f4
2018.06.14
@c3cb50ee
일단 내가 경험이 적어서 기술이 아예 없는건 맞아.
근데 남친이 나 가슴 a컵이라고 놀리면서 웃길래
나도 그냥 아무 생각 없이 똑같이 놀린건데
윗 댓글 보니까 고추 작다고 놀린건 내가 잘못한게 맞는거같애...

그리고 능동적으로 행동해야한다는거 이제 알았으니까
고치려고 노력은 해보겠는데 내 성격이 워낙 소심하고, 내성적이라...
계속 고쳐지지가 않으면 진지하게 남친 그냥 놔주는게 맞는거같다.

죽었다 깨어도 "거기가 좀 더 좋다, 이렇게 해달라" 말 못하는 성격이야.
남친이 해달라는건 다 해줄수 있지만 내가 이런 말은 절대 못함;;;;;;;;
4137d46e
2018.06.14
남자가 너 줘팸해도 니가 죄송하다고 해야함 ㅋㅋ
f8cf26f4
2018.06.14
@4137d46e
이제 잘못이라는거 알았으니까 사과 해야지......
1c594f79
2018.06.14
연기라도 해줘라 그러다 바람난다
d696127e
2018.06.14
진짜 너 그런말하면 안된다...
남자한테 꼬추작다=너랑할때못느끼겠다=나가뒤져라 이말이나 마찬가지라고 봄
사랑하는사람이랑 사랑 나누는데 상대방 못만족시키는거만큼 불행한 남자가 또있을까
daebb2ed
2018.06.14
각을재고 미러링을했어야지 이사람아 상대방이 드립을 받아칠사람이 아닌데 니좆십 시전하니까 게거품물고 다운되지 ㅋㅋㅋㅋㅋ
상대가 저런말에 기죽지않을사람이거나, 애초에 저런식으로 잘놀았다면 모르겠는데 바보로놀린다고 니좆10 하는건 니가확실히 경솔했음
이제니가 난느끼지못하는건맞는데 정서적으로는 만족한다 해도 그냥은 안끝날듯 ㅋㅋㅋㅋㅋ
8dfa8fc8
2018.06.14
가슴 a컵 드립친 남친도 존나 병신이고 잘한 건 없는데 받아칠려면 어좁이나 키작다 그런걸로 받아쳤어야지;; 고추작다고 하는건 야 니보지 허벌보지 태평양보지라 넣어도 아무느낌 없더라 허공에 노젓돈데 이거하고 비슷한 정도로 기분나쁜말임;; 고추=\=가슴임.
그리고 그냥 니가 섹스를 잘 모르네 안타깝다 너한테도 너 남친들한테도. 그거에서 오는 교감이 남녀관계에서도 큰데. 니 남친은 아마 전 여친에게서 그런 서로 사랑나누는 섹스에서 느낀 교감을 못 잊는걸거야. 근데 너랑은 그런게 전혀 안느껴지니까 섭섭한거오
f8cf26f4
2018.06.14
@8dfa8fc8
나는 여자들이 몸무게에게 민감하듯이 남자들은 키에 민감할거라고 생각해서 남자친구를 키로 놀리면 그건 너무 객곽적인 사실이라 상처 받을까봐 계속 뭘로 받아칠지 고민하다가 남자친구가 자기 입으로 자기꺼 10센티라고, 너무 작은거같다고 계속 말한게 생각났는데 남자친구 말이 장난일거라고 생각해서 놀린거였어. 진짜 자기께 작다고 느끼면 몇센티인지 안알려줬을거라고 생각했는데 진짜 성기 크기가 고민이었는지도 이번에 알았고, 성기 크기로 놀리면 자존심에 상처를 입는다는 것도 지금 알았어. 사과 해야지...
8dfa8fc8
2018.06.14
@f8cf26f4
남친은 아마 그렇게 말하면서도 니가 “에이 아냐~ 뭐가작어 니가. 나는 충분히 만족하는데?” 이런식으로 컴플렉스를 달래주길 바랬을거임. 차마 자기입으로 그러긴 뭐하니까 떠보기 식으로 해본거일듯... 존나 어른스럽지 못한 태도긴 한데 니가 이해해주라 남친도 어려보임. 애초에 그런 위로 받을려면 너 A컵이라고 놀리면 안되긴 하지 그럼 내로남불인데 ㅋㅋㅋ. 그냥 너희 커플이 어려서 그런가보다. 사과하면서 이런 부분도 얘기해. 미안한건 미안한거고, 니가 그런식으로 평소에 드립치면 내가 헷갈린다고 확실하게 선을 그으라고. 그리고 그렇게 장난식으로 떠보는거도 그만두라고
40226f21
2018.06.14
지나가다 너 댓글 달은거 봤는데, 너도 너무 상처는 받지마. 상처 받지 말라는게 아무 생각없이 괜찮다고 생각하라는게 아니라. 이번 기회를 통해서 내가 잘못함을 인정하고 배우라는 거야. 아마 연애 경험이 많이 없을것 같은데 여러사람 만나보면서 이렇게 하면 상대방이 좋아하겠구나, 저렇게 하면 상대방이 싫어하겠구나 하고 조금씩 알게돼.
연애라는게 원래 이사람 저사람 만나보고 서로 상처도 주고 상처도 받으면서 성장하는 거야. 나도 나이 많은건 아니지만, 지금까지 여자들 만나보면서 생각해보니 상처도 받고 상처도 많이 줬었던것 같다. 그리고 지금 여친만나면서 내 여친은 항상 나보고 완벽한 남자친구라고해. 근데 난 완벽한 사람은 아니거든. 지금도 그렇고 앞으로도 결혼하고 나서도 계속 성장해나갈거야.
말이 두서가 없는것 같긴한데, 결론은 너가 그래도 잘못은 인정하고 남친한테 사과하려는 생각을 가진것을 보니까 넌 좋은 사람인것 같다. 반성은 하되,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다. 내 말이 자기합리화하라는 말이 아니라는 것도 알아줬으면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인용 컨텐츠, 단어가 포함 된 게시글은 제재 대상입니다 c99f2646 2015.02.14 34672
공지 고민 상담 판 공지입니다 bfff21a4 2015.02.10 37768
남친이 갑자기 ㅅㅅ할 때 만족 못시켜줘서 미안하대;; 63 32fa80c6 2018.06.13 1460
214314 시집가고싶다는 말은 취집하고싶단말이냐 6 df5078a7 2018.06.13 243
214313 좆문하사 단기 장기 넣을까말까 15 9d1f4062 2018.06.13 259
214312 26살 인생조진거같다 11 5e4d8fd2 2018.06.13 627
214311 페미 관련 객관적으로 봐줘봐라 시발 ㅋㅋ (하지만 내용은 안... 13 ef9a87ae 2018.06.13 292
214310 원나잇하면서 사람에 회의감이 생긴게 고민 23 670ff7a3 2018.06.13 747
214309 영잘알 친구들한테 질문 좀 ㅠㅠ 16 cf8a53bb 2018.06.13 125
214308 말라서 소개팅 고민이라고 글올린 사람인데 4 f3537a11 2018.06.13 169
214307 투표 안하는게 고민... 8 9c544bf2 2018.06.13 104
214306 친척동생이랑 해외여행갈려는데 부모동의서 같은거 필요함? 1 7d1d08ed 2018.06.13 160
214305 좀 긴 글 주의)결혼식 처가댁 문제 고민 9 5ea03610 2018.06.13 185
214304 대학 등록금 못 받게 생겼다.. 10 422f0d09 2018.06.13 267
214303 대부분이 전애인이랑 찍은 사진들 다 지우는거 같은데 16 51229816 2018.06.13 427
214302 소개팅 자신이 없는게 고민 5 f3537a11 2018.06.13 161
214301 하고싶은거하기vs공장가기 4 f9c7a53d 2018.06.13 158
214300 갓 취업한 뉴비 여게이 회사원인데... 11 b7c30871 2018.06.13 547
214299 컴터좀 아는사람있냐 HDMI연결 관련 질문인데 ㅜㅜ 14 f0f598de 2018.06.13 111
214298 나는 선거 안한다 11 007c05ab 2018.06.13 121
214297 페미니즘 공부? 고민 (긴글주의) 38 2f3687e9 2018.06.13 247
214296 관계 정리한 사람한테 너무 미련이 남는다 3 fa39986b 2018.06.13 26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