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스텔라리스] <5>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커여운 외계인 친구들을 만드는 이야기

스텔라리스 아포칼립스 DLC OST: 그리고 빛이 있었다(Then Comes Light)



2018_05_31_2.png


조금씩 세력권을 넓혀나가며 새로 점령한 행성들의 토착민들을 유전자 개조를 통해 커엽게 만들어나가고 있는 크'아와이 집합체.

하지만 인간형 포트레이트는 아무리 봐도 커여운 포트레이트가 없었다... 어쩔 수 없이 그나마 미형이라 할 수 있는 우주 엘프 포트레이트를 선택해주고 이름도 크'아와이 대신 크'앜코이로 바꿔주기로 했다. 은하 내에 인간형 종족이 많이 존재하지 않는 것이 다행이다.


입이 세개로 찢어져 있던 카라브나 친구들은 이제 커여운 달팽이가 되었다.



2018_05_31_4.png


우주 괴수 중 가장 커엽게 생긴 무한기계(The Infinity Machine)의 연구 프로젝트가 발생했기에 과학선을 보내 해킹을 시작했다.

크'아와이는 굉장히 오래 사는 종특(수명 +80년)에다 승천 퍽: 초월적인 학습(Transcendent Learning, 제국 지도자 수 최대 +2, 제국 지도자 최대 레벨 +2) 의 조화가 이루어져 굉장히 고레벨의 과학자들을 대량 보유하고 있기에 이 정도는 쉬울 것!


2018_06_01_1.png


기계 제국과 마찬가지로 하이브 마인드 제국은 무한기계와 그 어떤 상호작용도 불가능하며, 이 해킹 프로젝트를 성공시켜 정보를 탈취하고 기계의 자폭을 유도하는것이 유일한 선택지이다.

성공적으로 해킹을 마치면 사회학 연구 보너스 5000점과 '특이점 계산기(연구 속도 +5%)' 영구 모디파이어를 얻게 된다.



2018_06_01_3.png


해킹당한 무한기계는 끄아아앙 하면서 자폭을 시전해서 더 이상 귀엽지 않게 된다...



2018_06_01_6.png


대칸의 죽음

"템볼른 무리의 대칸 투마아그가 죽었습니다! 현 시점에서 자세한 사항은 알기 힘들지만, 청취된 몇몇 송신의 내용으로 미루어보아 대칸은 그의 수하에 있던 몇몇 야심찬 군벌들에 의해 독살당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들의 위대한 지도자가 죽음으로서 생겨난 거대한 공백 속에서는 치열한 권력 투쟁이 벌어지기 시작했습니다. 대칸의 수하에 있던 군벌들 중 누가 가장 윗자리를 차지하게 된 것인지는 두고 봐야할 일입니다."


꼴랑 하나의 제국을 복속시키고 대칸님께서 뒈짓하셨다.

미드게임 위기가 우주를 전부 뒤집어놓는걸 막기 위한 장치라기는 하지만 대칸의 수명이라던가 미드게임 위기의 위력 같은게 너무 약하다는 평가가 많다.



2018_06_01_8.png


뭐 아무튼 저쪽 걱정도 없어졌으니 이제 우리 영토 한복판에 알박기를 하고 있는 이마세라 선구자들(Ymacera Forerunners)을 친다!

교통정리를 위해, 그리고 우주의 귀여움을 위해 너희는 사라져 주어야겠어!



2018_06_01_10.png


맨날 초계함만 쓰니까 좀 밋밋해서 이번 플레이에서는 전함 + 타이탄 함대도 하나 만들어 보았다.



2018_06_01_12.png


먹어랏, 구스타프!

카와이한 타이탄의 주포에 박살나는 몰락제국의 콜로서스.



2018_06_01_15.png


옆동네 템볼른 촉수친구들은 이제 정식 제국이 된 모양이다.

꽃머리 친구들을 여전히 종속국으로 두고 있어서 상당한 지역 강국으로 힘좀 쓸 것으로 보인다.



2018_06_02_2.png


이마세라 선구자들의 몰락제국을 완벽하게 집어삼켰다.

그들의 항복 문구가 인상적이다.


"이제는 우리가 물러나 바라볼 시간이다. 너희가 미래에 하려는 일이 뭐든지, 너무 많은 파괴를 불러일으키지만 말려무나."



얘네도 의외로 우리와 같은 연체동물과라 커여운 달팽이로 만들어 주었다.



2018_06_02_6.png


몰락제국을 집어삼키니 주변 국가들과의 긴장도가 한층 상승했다.

우주 원숭이들과 촉수괴물 친구들이 불가침 조약의 파기를 선언해왔다.



2018_06_02_12.png


2357년 시점에서 타 우주 제국들과의 관계도.

초록색은 우호. 여기서 노란색으로 갈수록 중립. 빨개지면 나쁨.


주변에 꽤나 큰 적들이 여럿 있는데다 다른 국가들과도 우호 관계를 유지하기가 어려워지고 있다.



2018_06_03_5.png


타이밍 좋게 관문 건설 기술의 연구 카드를 뽑았다.


앞으로 제국이 많이 넓어질테니 확장과 더불어 관문을 적절히 요소요소에 배치해 주는 것이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작업이 될 것이다.

관문을 적재적소에 배치해 놓은 제국은 다방향에서의 위협에 빠르게 대응이 가능하기 때문에 굳이 영공수비를 위해 함대를 대기시킬 필요가 없게 된다.



2018_06_03_9.png


짹짹이와 입세개를 상대로 두번의 전쟁을 더 치르고 난 뒤의 외교관계도이다.

보다시피 대부분의 제국들과 관계가 파탄이 났다.

아직 몇몇 중립적인 제국들에게는 많은 뇌물을 퍼다 먹여놔서 상태가 더 나빠지는 것을 막고 있다.


양면전쟁이 걸리더라도 자신있게 다 뚜까패주겠어! 를 외칠 수 있을 정도로 압도적인 세력을 가지고는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진짜 막 나갔다간 염통이 쫄깃해지는 상황이 올 수도 있으니까.

안정적으로 가도록 하자, 안정적으로.

15개의 댓글

2018.06.10
굉장히 안정적인 커여움이야
2018.06.10
문명도 그렇고 4x게임은 전쟁한번하면 패널티가 너무 심해 시벌..
2018.06.11
@보란
근데 안그러면 스노우볼링을 막을 방법이 딱히 없는듯
2018.06.11
@드림라이너
선전포고 받은 땅은 먹게 내비두란말이야 ㅠㅠ 쳐맞아서 때리니 외교폭망 이게 너무 싫어..
2018.06.12
@보란
방어전만 수행하는거도 아니고 선빵 맞았다고 대뜸 나가서 저쪽 땅을 낼름 집어먹으면 당연히 주변 국가들도 경계하는거지
방어전을 수행할거면 방어만 하라구!
어휴 생태 유해종 미의식 수듄 ㅉㅉ
서구적인 미인상에 오염된 고정관념이네욧
문화 사대주의 AUT!!
2018.06.11
난 매일 건설선으로 관문 건설만하고 어따만들었는지 까먹는데ㅋㅋㅋㅋㅋ
2018.06.11
@avocad0
그거 그래서 건설준비용 플랫폼 건설되면 이벤트 팝업 뜨게 바뀜
나는 건설선으로 지어놓고 자원 없어서 관문으로 업그레이드 못하면 걍 옆에다 건설선 냅두는데... 그럼 빨간색 잠자는 아이콘 떠서 어딨는지 확인가능
2018.06.15
혹시 모드 뭐쓰는지 알려줄수 있어??? 모드 글 링크라도 걸어주면 내가 찾아가서 봐볼게!!!

스텔라바닐라만 하는중인데 뭔가 밍밍해...

얼마 안해서그런가??
2018.06.15
@해양생태계
나는 쓰는 모드 거의 없음
은하 중심부 눈뽕 없애주는 비주얼 모드
시네마틱 카메라 모드
AI 향상 모드
후반부 위기 3종 모두 발생가능하게 바꿔주는 모드
이게 다야
2018.06.16
@드림라이너
기계제국이나 하이브마인드같은 정부체제도 모드가 아니었어>????? 나는 왜 없을깡..
2018.06.16
@해양생태계
그건 유토피아 확장팩 컨텐츠임
베이스 게임만 가지고 하면 굉장히 밋밋할덧
2018.06.16
@드림라이너
레비아탄은 샀는데 유토피아도 고려해봐야곘네!!

미리 플레이해본입장에서 답해준다면 돈주고 사기 안아까울까??
2018.06.16
@해양생태계
나는 스텔라리스 본게임/레비아탄/유토피아/휴머노이드 팩 이게 전부일때 합쳐서 세일하는거 샀고 아포칼립스랑 먼 곳의 별들은 발매하자마자 정가에 구매한 말랑카우라...
아포칼립스는 솔직히 살짝 창렬한 감이 있긴한데 최신 스토리팩은 돈값한다
2018.06.16
@드림라이너
꺼무위키 한번 찾아볼게!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정보] 게임 연재 / 정보 판입니다 48 overflow 3 2017.04.18
[연재] [스텔라리스] <5>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커여운 외계인 친구들... 15 드림라이너 5 2018.06.10
3050 [연재] KSP-소련 우주왕복선 부란/ 에네르기아를 만들어보았다. 1 1 일째 현자타임 2 2018.06.07
3049 [연재] [스텔라리스] <4>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커여운 우주인 친구들... 10 드림라이너 2 2018.06.07
3048 [연재] KSP 로 아폴로 11호의 세턴V 로켓 만들어서 달에 갔다와봄 9 우정잉 5 2018.06.05
3047 [연재] [레인보우식스시즈] 감으로쏘기 2탄 4 두레보이 1 2018.06.04
3046 [연재] [레인보우식스 시즈] 아직도 시즈를 안해보셨다구요? 13 Sool 2 2018.06.04
3045 [연재] [SimplePlanes] 우주선(?)을 만들어보자! 10 드림라이너 3 2018.06.03
3044 [연재] [스텔라리스] <3>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우주로 진출하는 이야기 7 드림라이너 3 2018.06.03
3043 [연재] [스텔라리스] <2>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우주로 진출하는 이야기 8 드림라이너 4 2018.06.02
3042 [연재] [스텔라리스] <1> 커여운 별가사리들이 우주로 진출하는 이야기 8 드림라이너 6 2018.05.30
3041 [연재] [레인보우식스 시즈] 신 오퍼가 나온다구요? 8 Sool 2 2018.05.30
3040 [연재] 포켓몬스터 우라늄 1 12 긴간 7 2018.05.24
3039 [연재] [SimplePlanes] 비행기를 만들어보자! 18 드림라이너 14 2018.05.24
3038 [정보] [로스트아크Final클베] 오늘 오픈해서 해봤다. 30 igninzen 3 2018.05.24
3037 [연재] <完> 아아... 온 은하에 아이스크림이 가득해 17 드림라이너 6 2018.05.23
3036 [연재] [하우스 필립퍼] 불탄 집 리모델링 하기 7 이하무명 3 2018.05.22
3035 [분석] kingdom come : deliverance 리뷰 15 병신 지잡대생 1 2018.05.21
3034 [연재] [하우스 필립퍼] 집 공사를 정신병자에게 맡기면 생기는 일 4 이하무명 0 2018.05.21
3033 [정보] [로스트 아크] 신규 캐릭 등장 + 그래픽 개선 46 초고교급 수학선수 1 2018.05.19
3032 [연재] [스텔라리스 2.0] <16> Third Time is the Charm 8 드림라이너 4 2018.05.1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