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0만명의 아기들을 구한 황금팔의 남자 은퇴.









지난 60년 간 1,173번의 헌혈을 통해 240만명이 넘는 아기들을 구한 '황금팔의 남자' 제임스 해리슨이 마지막 헌혈을 하는 장면이다.



이 할아버지의 혈액에는 백인 임산부들이 쉬이 걸리는 레서스 용혈증이라는 병에 필요한 항체가 있다.



이 병은 임산부의 혈액이 태아의 세포를 파괴해서, 뇌손상을 일으키나거나 최악의 경우 태아가 사망할 수도 있는 병이다.








우리의 혈액형을 분류하는 기준은 일반적인 ABO식 말고도, Rh 방식도 있다.



Rh 방식은 D, E, C 라는 3가지 대립 인자 유무를 가지고 혈액형을 판별한다.



이중 D 인자를 가지고 있는 경우 Rh+, 없는 경우 Rh- 로 구분한다.



아시아인 중 Rh- 혈액형은 수백명 중 한명 꼴로 적다.



하지만 유럽 백인 계열은 100명 중 15명 정도로 제법 흔하다.







문제는 Rh- 혈액형 어머니가 Rh+ 혈액형 아기를 임신한 경우다.



임신 도중 어머니의 혈액에 아기의 혈액이 섞이게 되면, 이물질인 D 인자를 배제하기 위해서 항체가 만들어진다.



이 항체가 태반을 통해 아기의 혈액에 섞이면서, 아기의 세포를 공격하는 것이다.



이렇게 되면 아기는 물론 산모도 황달이나 용혈성 빈혈로 위험해진다.



그걸 막기 위해선 항 D 인자 면역 글로불린을 투여할 필요가 있는데, 해리슨의 혈액 속 항체가 그 약을 만드는 원료로 사용된다.



제임스 해리슨은 이 사실을 알고 난 이후 꾸준히 헌혈을 했고, 2011년에는 헌혈을 1,000번 한 사람으로 기네스 북에 등재됐다.










1.jpg

26개의 댓글

2018.05.17
그래서 이젠 못만들어? 언젠가 저할아버지가 헌혈못할때가올거란걸 알앗을텐데 대비는 햇것지?
2018.05.17
@개치킨
저사람 한명만이 아니고 적은숫자지만 여러명이 하는걸로 알고있뜸
2018.05.17
내친구도 rh- 뭐시기 래서 헌혈 많이 하드라
2018.05.17
@그레이트닭
아마 밴드도 가입했을 껄? 걔들은 자기들끼리 주기적으로 헌혈해서 미리 미리 정보 교환함.
2018.05.17
@맘마미야
ㅇㅇ 군대 후임이 rh- 였는데 연락 온대더라
근데 딱히 뭐 주는것도 대단하지않는데 계속 헌혈하는거보면 정말 존경스럽대
2018.05.17
1173번...
2018.05.17
중국인 아기 240만 살린거면 욕할뻔했는데 백인아기들이었구나 ㅎㅎㅎ
@콩나물밥햏
ㄹㅇ
2018.05.17
@콩나물밥햏
....??
2018.05.17
대단하시네..
2018.05.17
영웅 HERO
2018.05.17
버스에서 오늘 봤는데 ㅋㅋ 딱올라오네
2018.05.17
멋진분
황금딸로 봤네
2018.05.17
@그래도아내를사랑합니다
뜬금 터짐
2018.05.17
저렇게 좋은피인데 B형간염이라도 걸리면..
2018.05.17
나만 망가 소재로 괜찮다고 생각했나?
2018.05.17
진짜 사랑받으려고 태어났네 저사람은
2018.05.17
저런 항체를 가진 사람이 우연히 태어나서 점점 진화하는거임?
2018.05.17
와 난 진짜 저런거못한다. 헌혈 할때마다 그날하루종일 피곤하고 힘들던데 .. 그리고 하면할수록 몸이 쇠퇴하는 느낌도들고..
2018.05.17
진짜 존경스럽고 대단하다는 말밖에...
2018.05.17
지난달에 우리부대 똥칸에 제임스 해리슨씨 일화 붙어있었는데 ㅋㅋㅋ
2018.05.17
난 또 ㅅㅂ ㅋㅋ 제목보고 정자 은행 이런데 매주 기증하고 그런건줄 알았지 ㅋㅋ
2018.05.17
의식은 필요없으니 몸만 생명유지장치로 살려서 고로쇠마냥 뽑아내면 안되나
@Barrrrels
공장이여?
2018.05.17
@Barrrrels
?? 인성.. 대단...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55253 유엔 : 한국 성평등 세계 10위, 아시아 1위 56 아우어오 55 2018.05.17
155252 [웃대] 검정고무신.jpg 10 플라잉찰스다리장애인 27 2018.05.17
155251 미국 마트에서 파는 민트우유...JPG 84 에잉잉 28 2018.05.17
155250 초밥집에서 일하면 좋은점 71 태종 이방원 35 2018.05.17
155249 잃어버린 13년... 이제 끝낼때다 우리 손으로..... 57 작자미상 65 2018.05.17
155248 안네의 일기 여혐논란 91 콜린스코빌드 68 2018.05.17
240만명의 아기들을 구한 황금팔의 남자 은퇴. 26 솔로리스트 52 2018.05.17
155246 오늘자 이대목동병원 의료사고 74 김유연 51 2018.05.17
155245 대구 어린이 황산 테러 사건 81 모로스 37 2018.05.17
155244 머슥.gif [2.80mb] 27 스틸리젼2 23 2018.05.17
155243 부끄러움은 나의몫 리메이크 [카연갤 난는나는잉간,현훈] 31 인성툴 32 2018.05.17
155242 2mb) 여자 사육사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말... 22 PC 22 2018.05.17
155241 양구서 한밤중 병사가 생활관 창문 넘어 탈영군경 이틀째 수색 70 년차 호그와트 뉴비 23 2018.05.17
155240 [2.0M]활어 13 육아교육과 25 2018.05.17
155239 영준씨의 잃어버린 25년 100 질퍽질퍽한 밤 54 2018.05.17
155238 하와이 화산 근황.jpgifs 98 개드립조무사 32 2018.05.17
155237 후배들에게 부담 주기 싫은 한혜진 34 모로스 35 2018.05.17
155236 오늘밤은 이거다... 50 매운짬뽕 36 2018.05.17
155235 어떤 여고의 스승의날 이벤트 101 참교육 65 2018.05.16
155234 간단! 10분 돼지갈비 레시피.jpg 49 한우우둔 33 2018.05.1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