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춘문예 근황

36개의 댓글

2018.04.16
소설이지만 한치의 논리적 오류가 없어야만 한다...
작가들의 고충은 깊어만 간다
@Quintillion
소울워커 사태 보면 모르냐
그게 시나리오였으면 존나 쿠사리 먹고 빠꾸 먹을 걸
오히려 소설이기에 '3막에서 권총을 쏘기 위해 1막을 고민'해야 함 ㅎㅎ
2018.04.16
@Quintillion
허구의 사실을 얘기하는거랑 논리적 오류가 허용되는거랑 뭔상관? 좋은 이야기는 당연히 논리적 오류가 없어야지
2018.04.16
낮에도 들렸고 밤에도 너무심해서 올라갔을때 남편이 나오고 '낮밤 가리지 않고 너무한거아니냐!" 로 가면될듯
뭔가 2프로부족해
2018.04.16
판춘문예 개웃기넼ㅋㅋㅋㅋㅋ
2018.04.16
ㅅㅂ 난 속았네

내공이 부족한듯
2018.04.16
저럴때는 남편이 녹음해달라해서 다음에 증거잡는게 중요
시발 문단 비평가들보다 보는눈이 좋네
2018.04.16
아니 지가 그런짓 한걸 밑에 집에서 듣는다는걸 어케알아 그것만 빼고 남편한테 말한거 아니야?
2018.04.16
입구컷보소
2018.04.16
ㅋㅋㅋ커트라인도 힘들구나 ㅋㅋ
2018.04.16
ㅋㅋㅋㅋ까다로운거 보소
2018.04.16
요새는 등단시험 쳐야되는겨 ? ㅋㅋㅋ
2018.04.16
까다롭네 ㅋㅋㅋㅋ
2018.04.16
(하 시발 대충 좀 보2지)
2018.04.16
@미크릿
않는 검이
2018.04.16
예선탈락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04.16
저게 그 소설의 개연성이라는 거냐
2018.04.16
평론가 심사평 촌철살인이네
2018.04.16
난 저거 진짜일 것 같은데
다들 뭔가 잘못 생각하고 있구만
저 아줌마 남편한테 말 할 때 '집에 혼자 있었고 별로 시끄러운 일도 없었는데 갑자기 올라와서 시비걸더라'라고 했을거야
2018.04.16
@뚊2쬲
우리는 아직 내공이 부족합니다8ㅅ8
2018.04.16
@뚊2쬲
그게 사실이라면 그 아줌마가 빡대가리인것
정상적 지능을 가지고 있다면 애초에 그런 이야기를 꺼내지도 않음
2018.04.16
혹시 추리소설 쓸 사람 있으면 저기 가서 검사받고 출판해
2018.04.16
합리성과 사실감을 추구하는 판춘-문예
2018.04.16
아줌마가 바람 폈으면 아랫집 층간소음 이야기 안했겠지ㅋㅋ
2018.04.16
침대가 흔들린다부터 말이 안되자나 ㅋㅋㅋㅋㅋㅋㅋ
2018.04.17
@그시기참
침대 종류에따라 줜나 흔들릴수는 이씀 싸구려 나무침대같은거
2018.04.17
@그시기참
이케아에서 할인할때 15만원에 산 철파이프 더블침대 1년 좀 안지났는데 존나 끼끄엌끼끄엌 소리나고 좀 격렬하게 하면 바닥 싹다 긁히고 쿵쿵 소리나고...
저번주에 바꿈
2018.04.1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04.16
이상문학작품대상
<뱀장어스튜> 보고 좀 배워
2018.04.16
휴.....문장력 자체가 딱 지어낸거 티나잖어
2018.04.17
이그노벨문학상
2018.04.17
어머니는 며느리 잡을려면 멀었네 ㅋㅋㅋ
2018.04.18
개씹노잼
2018.04.18
와 ㅋㅋ 등단하기 존나 힘드네 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51422 어쩌면 우리 33 No완벽 48 2018.04.16
151421 ??? : 예비군 정예화 하겠다 84 오랄을받으라 47 2018.04.16
151420 층간소음 씹선비 127 휴먼인민체 29 2018.04.16
151419 이승우 몸통박치기 훈련의 결실.gif 56 신인시절 27 2018.04.16
판춘문예 근황 36 중대장은너희에게... 35 2018.04.16
151417 하룻밤 3천만원을 거절한 성진국녀성 .jpg 117 서어엉자아앙 34 2018.04.16
151416 공포의 중세시대 고문기구.jpg 44 오삼도리 38 2018.04.16
151415 제주도 카페 미친 알바생 73 메르켈원반 43 2018.04.16
151414 '아빠가 7살 딸 성폭행' 허위 사진글 유포자 경찰 수사 40 바다의그림자 27 2018.04.16
151413 사냥당해버린 사냥꾼 34 와촌돼지찌개 38 2018.04.16
151412 개드립간 '착하게 살면 호구로보는법' 보고 생각난 일화 75 만나코인 37 2018.04.16
151411 데이터) 잠시만 지나갈게요 저는 작고 귀여우니까요~ 38 Endors Toi 26 2018.04.16
151410 술에 관하여.araboza 38 장기기증자 30 2018.04.16
151409 왜 안만나줘!!!!?? 한밤중 남친 근무지 시설 파손한 여성 47 바다의그림자 25 2018.04.16
151408 [약데이터] 혜리의 이모님 존중 이유와 방법 37 불알에바늘을콕콕 31 2018.04.16
151407 페북페이지 육아공간 문제가 된 남편과의 톡 정리 49 항상화나있음 32 2018.04.16
151406 [폴란드볼] 배고픈 해적 47 폴란드볼핫산 35 2018.04.16
151405 이번에 출시되는 비비빅 신상.jpg 78 신인시절 34 2018.04.16
151404 여성들의 꿈 엘프 화장법 82 태종 이방원 48 2018.04.16
151403 흥궈신 승리 33 AED 33 2018.04.1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