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난생처음 김치 먹는 법을 새로 깨달았다

김치 잎파리 말고 단단한 부분 줄기 부분 좆도 맛 없는 부분 있잖아 여기를 먹는 새로운 맛을 느꼈다
그건 바로 맛을 소리로 느끼는거다!!
시발 조또 맛 없는 부분 단단해서 씹기도 불편하고 김치국물도 별로 안 묻어서 맛없기 그지 없는 이 부분은 입으로 먹는게 아니라 귀로 먹는 거였다
라면 끓여서 면 먹을 땐 잎파리랑 먹고 밥 말아먹을 때 이부분이 진가를 발휘함
국물에 말아먹는 밥은 식감이 거의 없다 죽 처럼 후후루룩 먹게되는데 김치의 저 맛 없는 부분이 이 식감의 부족함을 메꿔줌
밥 한 숟갈먹고 저 부분을 씹으면서 눈을 감고 소리를 감상해보자 자칫 시끄럽게 느껴질수 있지만 이미 뇌는 내가 무언가 씹고 있다 무언가 먹고 있다는 사실을 소음에 가까울 정도로 크게 들이는 아사삭 찍 찍 짝 짝 소리를 들으며 오르가즘을 느끼고 있음
음식울 먹고 있다는 원초적기쁨을 만끽할수있는 부분이 저 김치의 맛대가리없는 줄기였어
캬 시발 소리로 음식을 먹는다니!!
소장으로 음식을 흡수하는게 아니라 귀와 가까운 청각을 담당하는 측두엽과 10cm도 떨어지지 않은 곳에서 다이렉트로 음식을 흡수해버리니 바로 홍콩가는거임

7개의 댓글

김치가 익으면 줄기부분이 존맛인거신데;;;
2018.04.16
어렸을때는 뿌리쪽 하얀 줄기가 맛있었고 지금은 중간부분이 맛있음 끄트머리 잎파리는 별로고
2018.04.16
ㅋㅋㅋㅋ 깍두기 볶음밥이랑 비슷한거냐 ㅋㅋㅋ
2018.04.16
미친글 ㅂㅁ
그냥 맛잇음
2018.04.16
정신병자새기;
2018.04.17
끝부분 이파리랑 같이싸먹으면 되잖아
2018.04.17
이파리 너무짜서 난 줄기쪽만먹는뎅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16745
16173 [잡담] 오늘의 회사 점심 61 25 ron 2 2018.04.16 590
[잡담] 난생처음 김치 먹는 법을 새로 깨달았다 7 설리혓바닥 0 2018.04.16 505
16171 [잡담] 노가다 함바집 점심식단4, 5 14 짬뽕밥에물만두 1 2018.04.16 961
16170 [잡담] 형들 질문점. 훈제오리 팩 8 삐욘삐욘 0 2018.04.15 342
16169 [잡담] 또래오래 양념 후라이드 맥주 12 장문주의 2 2018.04.15 747
16168 [잡담] . 1 JohnnyFire 0 2018.04.15 296
16167 [잡담] 몇일전에 해먹은 점심밥 3 감자3 0 2018.04.15 517
16166 [외식] 형님들 요린이 인사박습니다. 14 교대인 0 2018.04.15 543
16165 [잡담] 오늘의 안주 감자3 0 2018.04.15 385
16164 [잡담] 술상받으시오 2 카테고라이져 2 2018.04.15 391
16163 [잡담] 독일 처묵 - 2 22 그게아니고.. 7 2018.04.15 599
16162 [외식] 동두천 미국식 브뤡퍼슽ㅎ식당 13 sldkwkfwo 1 2018.04.15 741
16161 [수제 요리] 차슈덮밥을 만들아보았지용 7 카테고라이져 2 2018.04.15 683
16160 [외식] 굉장히 호화스러운 초밥과 일본 3대 진미를 맛봤다. 2 장문주의 2 2018.04.15 828
16159 [잡담] 돼지앞다리살 어떻게 해먹어야 맛남? 11 동정꼬꼬마 0 2018.04.15 386
16158 [잡담] 소고기! 12 트랜지스터 1 2018.04.15 651
16157 [잡담] 방울다대기 양배추 2 맛있쥬 0 2018.04.14 224
16156 [잡담] 수프전문점 없냐 2 sldkwkfwo 0 2018.04.14 308
16155 [수제 요리] 돼지고기 김치 두부찜 7 TEDD 3 2018.04.14 668
16154 [잡담] 서울대입구 + 대학동 먹은것들 31 커피맛커피 3 2018.04.14 100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