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개드립 탈모 유트브 보고 탈모 관련 팁 써봅니다.

 탈모 관련 팁 써봅니다.


 http://www.dogdrip.net/154126100

 

 개드립에 올라와있는 유튜브를 보고 탈모에 관심있으신 분들이 계셔서 써보는 겁니다.


 저는 탈모 중기까지와서 머리가 30분에 100가닥 가까이 빠졌습니다. 정수리가 조금 있음 훤해질 그런 상황이었습니다. 여기저기 저도 탈모 상담 받으러 갔지만 하나같이 비싼 치료비였습니다.

 그래서 물리적으로 아예 머리에 똬! 심을 까 했는데, 일단 미국 사시는 지인 분과 비뇨기과 의사선생님의 말을 듣고 이 방법을 시작하게됐습니다. 치료한지 1년 됐고 효과는 3개월 부터 나타났습니다.


 먼저 저 영상에서 보면 프로페시아가 나오는데. 프로페시아는 제가 알기로는 프로스카정을 희석 시킨 약입니다. 그래서 프로페시아는 한번에 한 알을 먹는 반면 프로스카정은 한 알을 4조각으로 내서 먹어야 합니다. 여자의 몸에 닿으면 위험한건 똑같고요.


 제가 프로페시아 대신 프로스카정을 먹은 이유는 가격이 조금 더 쌉니다. 그리고 더 싸게 받는 방법이 있는데, 이건 만약 덧글이 많이 단다면 공개하겠습니다. 

 영상처럼 일본 뭐 그런게 아닌 약간의 편법입니다.  의료 법 쪽은 잘 몰라서 불법일지는 모르겠습니다.


 하루에 아침에 한 알씩 먹으면서 미국에서 파는 로게인폼이라는 탈모약이 있습니다. 두피에다가 바르는 약 입니다.

 https://www.amazon.com/Rogaine-Regrowth-Treatment-Original-Unscented/dp/B0000Y8H3S/ref=as_li_ss_tl?s=beauty&ie=UTF8&qid=1464807794&sr=1-1&keywords=rogaine&linkCode=sl1&tag=over0c4-20&linkId=bbf4cf03a8879a5679f7c8231bab346c&th=1


 이걸 하루에 두번 씩 발라주면 됩니다. 참고로 면도크림 같은 느낌이라 왁스처럼 대용으로도 쓸 수 있습니다. 머리가 남아 있다면 말이죠.

 

 순서는 이렇습니다.

 기상 후 프로스카정 한 조각 섭취. 샤워 후 머리 좀 말리고 로게인폼으로 빈 곳에 발라주기. 저녁에 또 발라주기.

 이렇게 3개월 하면 얇은 모발은 굵어지고 없던 머리도 자라납니다.


 프로스카정 자체가 남성 호르몬을 줄여주는 약이기 때문에 근육을 키운다 이러시는 분들은 비추합니다. 저도 근육을 키우는 중이라 지금은 먹지 않고 있습니다.


 돈은 없고 시간은 있고, 의지가 있으시다 하신분들은 제 방법으로 탈모를 치료하는 게 좋다고 봅니다. 물론 너무 많이 비어 있어서 그런 분이라면 심는 것도 방법이겠죠. 하지만 심고나서도 꾸준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지금 제 방법은 심고나서도 같이 하면 잘 유지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항상 눈팅만 하다가 이렇게 커뮤니티에 글 써보는 건 난생 처음이라 글이 좀 많이 더러운 것 같네요. 양해 부탁드립니다.


 한 줄 요약.


 1. 머리 심을 돈이 없다면, 프로스카정 섭취와 로게인폼을 머리에 바른다.


 질문 받습니당~


   




 

22개의 댓글

2018.02.13
나도 20대 후반되니 머리가 빠지기 시작해서 어느정도 M까지 다가왔었음

지금은 더숭숭 빠져서 앞머리 올리면 두피가 보임

나도 20대 후반부터 머리를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을 많이 하고 많은 공부와 시도를 하였는데...

기승전 탈모는 늦출뿐 막을순 없더라...

결국 지금은 자연에 맡겨 바람과 함께 머리가 솔솔 날아가고있지...
2018.02.13
@하레군
어흡흡
2018.02.14
싸게 받는법좀...
2018.02.14
@딜미터기
프로스카정이 프로페시아보다 쌈. 프로스카정은 전립선비대증 있으면 받는데 이게 나이먹으신 남성분들이 걸리는 거라 아버지나 친척쪽 부탁해서 지면됨. 아는 의사 지인분있으면 좋기도함.
2018.02.14
로게인폼 저거 탈모 없는사람도 발라도 됨? 혹시나 싶어서...

아버지는 머리숱 많은데 할아버지가 돌아가시기전에 대머리였던거 같아서

난 지금 탈모현상 없는데 이마가 좀 넓어지는거 같음.
2018.02.14
- 프로스카 쪼개는게 귀찮다면 핀페시아를 알아보도록 하자. 위 링크의 영상에서 언급한 약이 바로 핀페시아. 구매방법은 구글링하면 다 나온다. 가격은 배송비포함 150정 8만원선
- 프로페시아류(피나스테리드)약은 M자 탈모에 그닥 효과적이지않다. 그럼 두타스테리드 계열의 약을 먹어야하는데 이건 해외 카피약이 없다. 그럼 구매를 어떻게하느냐인데, 종로ㅂㄹ의원, ㅂㄹ약국 등으로 구글링을 해보자. 약값은 3개월+처방전 정품기준 7만원선이다.
- 핀페시아가 꺼려지거나 이슈발생이 우려되어 피나스테리드 계열의 약구매를 발품 팔아 사고싶다면 마찬가지로 종로로 가도록 하자. 가격은 모르는데 동네보단 저렴하다.
- 바르는약인 미녹시딜은 해외직구를 통해 구매하도록 하자. 가격은 기억이 안나는데 존나게 저렴하다. 제품명은 커클랜드 미녹시딜. 참고로 이것도 M자 탈모엔 효과가 없다.
- 비오틴(비타민H)는 피부, 모발, 손톱등의 건강에 영향을 준다. 모발건강에 영향을 주니 먹어야겠지? 이건 건강식품이라 해외직구 구하기 쉽다. 300정 샀는데 배송비까지 2만원대더라. 혜자니까 같이 챙겨먹자. 손발톱도 건강해진다. 굳이 부작용을 말하자면 몸의 랜덤한곳의 털이 무성해질수 있다고 한다.

정수리만 문제가 있다면 미녹시딜부터 시작하고 때에따라 피나스테리드 계열의 약을 먹자. M자는 피나스테리드 계열의 약이 대부분 효과가 없지만 일부 효과가 있는사람이 너일수도 있으므로 최소반년 최대1년 정도는 먹어보고 효과가 없다싶으면 두타스테리드 계열로 바꾸자.
2018.02.14
@메이
핀페시아에 한마디 더 하자면, 국내에서는 피나스테리드 계열의 약이 전문의약품이기 때문에 반드시 처방전이 있어야만 살수있는 약임.
그렇기때문에 법적으로 처방전 없이 직구하는것은 당연히 불법. 근데 불법이라고 해서 적발됐다고 벌금물고 뭐 그런건 아니고 원래 배송자에게 반송되거나 파기된다.
세관에서 랜덤한 물품을 깠는데 그게 핀페시아다, 하면 걸리는정도라 별상관없다.
세관을 거쳐야하기 때문에 개인통관고유부호 라는것이 필요할것임.
150불이 넘지 않기때문에 통관세는 붙지않는다.
@
[삭제 되었습니다]
2018.02.14
@죽음은 곧 평온
M자에 바르면 솜털만난다
2018.02.15
@메이
혹시 ㄷㄷㅁ 회원이신가
핀페시아가 그 인도약말하는거지?
300에 십이만원선이라고 들었는데
오른건가....
난 프로페시아 먹다가 모나드먹다가 프로스카쪼개먹다가 아보다트먹는데 다시 갈아타야되나...쩝..
2018.02.15
@아나나23945
회원은 아니고 인도약 맞음. 내가 샀던가격을 적어둔거라 가격은 다를수있음.
가격 싸다고 쫓아다니지 말고 효과 잘받는약 쓰셈
2018.02.20
@메이
ㅂㄹ약국에서 두타스테리드 계열 약은 어떻게 사?
두타스테리드 계열 약 달라고하면 처방전 없어도 처방해줘?
2018.02.20
@안양인삼공사
처방전 필수. 바로앞 ㅂㄹ의원가면됨
2018.02.14
프로페시아 먹고있는데 넘비쌈 내과의에서 나 통풍약 받으면서 탈모약받은건데 프로스카로달라고하면 줄수있냐
2018.02.14
결국 저 바르는 링크는 미녹시딜이잖아
2018.02.15
미녹시딜은 걸러야함?
2018.02.15
왜 여자몸에닿으면위험함? 여성호르몬때문인가?
2018.02.15
@환정보뇌
극소량에 노출되어도 태아에게 악영향
2018.02.16
치료 못해! 불치병이야!
2018.02.17
머머리 ㅋㅋㅋㅋ 햿볕은 쨍쨍 머머리는 반짝
2018.02.23
@슈니컴
너 머머리빔 맞는다 이제;
2018.02.23
@마춤뻡고수
네 다 머 깔깔깔깔깔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8281 [과학] 알아두면 쓸데없는 정신과 잡학사전 - 공상과 망상 65 Solian 19 2018.02.22
8280 [역사] 과거의 빗나간 예측들 42 두립이 5 2018.02.21
8279 [기타 지식] 영어 공부를 위한 작은 팁 1편 48 liIllIiiIIli 27 2018.02.19
8278 [기타 지식]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기에 앞서 읽어야 할 필독서 20 이럴수가있군 13 2018.02.16
8277 [기타 지식] 대한민국 역대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와 메달순위 10 레베카플린트 1 2018.02.16
8276 [기타 지식] 영어 포기자들을 위한 공부법 안내 60 고게에서는욕하지말자 5 2018.02.15
8275 [호러 괴담] 밑에 탈모관련글에 잘못된 내용이 하나 있어서 첨언 23 부르탱탱구르 7 2018.02.14
8274 [과학] 알아두면 쓸데없는 정신과 잡학사전 - 자동사고 32 Solian 37 2018.02.14
8273 [기타 지식] 아이를 망치는 부모의 50가지 습관.txt 106 쵸크라테스 36 2018.02.14
8272 [감동] 대한민국 역대 하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와 메달순위 16 레베카플린트 0 2018.02.14
8271 [기타 지식] [헬스]저항의 종류 92 micalles 6 2018.02.14
[기타 지식] 개드립 탈모 유트브 보고 탈모 관련 팁 써봅니다. 22 맛춤법빌런 1 2018.02.13
8269 [유머] 대한민국 역대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와 메달순위 1 레베카플린트 0 2018.02.13
8268 [기타 지식] 사회에서 진정한 모략가가 되는 필수조건 - 35 stitch 4 2018.02.13
8267 [기타 지식] 프랑스 파리 - Ecole Polytechnique 에 대하여 13 읽을거리판놀이터 2 2018.02.13
8266 [기타 지식] 자취생은 주먹밥을 먹습니다. 49 나원래 댓글 안다는데 26 2018.02.11
8265 [기타 지식] 건/지성용 클렌저 블라인드 테스트 55 똘러리앙 7 2018.02.10
8264 [기타 지식] [헬스]힘이 세지는 원리 (익판에서 옮김) 109 micalles 18 2018.02.10
8263 [기타 지식] 나는 전설이다에서 전설의 진짜 의미.txt 69 사랑을찾아서 30 2018.02.10
8262 [기타 지식] 자취생은 제육을 먹습니다. 31 나원래 댓글 안다는데 35 2018.02.1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