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후쿠시마의 방사선 위협 - Not4fun 의 영상을 보고 난 후

출처 - https://www.youtube.com/watch?v=wChjVrViRN8

     - https://www.youtube.com/watch?v=UYqQTweMrDk



 이 영상의 주제는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에 방사능 물질의 유해성을 따지는 영상이다.

 방사능의 피폭에 관해서는 체르노빌 이후에도 아직 피해관련 연구가 국내에서 매우 미흡한 수준이고, 일본 국내에서까지 의견이 분분하다.

 사실 뭐 방사선이 위험하다는 것은 세계사를 배운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 수 있다. 체르노빌 원전 폭발사건에 대해서는 안 들어본 사람이 없었을 테고, 후쿠시마 관련 사건으로 많이 엮고 있는 사건이기 때문인데, 내가 얘기하려는 것은 이러한 거창한 것이 아니라 이 사람이 후쿠시마 주민들에 대하여 얼마나 몰상식한 발언을 하느냐이다.

 이 영상 이전 6:30초에 이 사람이 이런 발언을 하였다.


 (내가 하려는 이야기를 이해하려면 6:27초 부터 보면 된다.)

 

 사고 후에 아예 없던 일처럼 일상을 살아라는 과학자가 있고, 이 위의 영상에서도 대충 비슷한 발언을 하는데 심히 불편하고, 이 사람이 몰상식하다고 생각했다.

 다른 게시물을 봐야하는 사람들을 위하여 이것보다 큰 폰트로 간단하게 설명하겠다. 사실 길게 설명할 가치가 없다.



 

  일단 후쿠시마 사고 후 피폭지역으로 판정되었던 인근 토지가 모두 폐기되었다. 지진, 쓰나미, 원전까지 터져서 후쿠시마 한 해 농사를 건너뛰고말고의 문제도 아니었고, 이 땅에서 계속 살아야하는가를 더 걱정했다.

 낙진이 다 떨어졌다고 판단하면, 저렇게 흙들을 담아놓는데, 농사를 해야할 농민들이 한 해 농사를 더 쉬고 계속 살기 위해서 저 짓을 수 개월동안이나 해야됨. 현재 근황은 작년에 농작물 자라있는 거 보고 지옥의 땅 니플헤임에서 한 걸음 멀어졌구나 했는데, 정부에서 미흡하게나마 지원이갔으니까 그렇게 된 것도 있지만, 대부분이 원래 살고 있던 주민들이 열심히 노력한 결과였고, 문제는 그 사람들이 방사능에 대한 위협을 지속적으로 느끼고 있다.

 후쿠시마 원전 폭발 사고로 인해서 땅값이 바닥을 모르고 파고 들어갔는데, 부동산 업자들이 땅을 제값에 팔지도 못하고 자살하는 경우도 있었다. 상황이 심각해지니까 그제서야 자살한 민간인의 유가족들이나 피해주민들을 구제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후쿠시마 사고 이후에 사고 지역 인근에서만 피폭된 사람이 존재했던게 아니라, 인근지역 30km 내외로 소아 갑상선암 환자 30명이 발견되었다. 다음 추가로 20명이 더 발견되었는데, 체르노빌 원전 사고 직후, 벨라루스 지역에서 소아 갑상선암 환자가 급증한 사례와 매우 유사하다. 이 30km 내외 뿐만이 아니라 50km 밖에서까지도 갑상선암 환자가 추가로 발생되기도 했다.

 얘가 말하는 확률이라는게 연구에서 발표한 확률이라는 건데 난 확률이라는 것은 인간이 작위적으로 만들어낸 것일 뿐이고, 후쿠시마에 들어가서 생활하는 순간 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 한다. 그리고 사람이라면 누구나 자신의 건강에 위협이 될 만한 것들을 바로 옆에 두는 것을 싫어한다. 답사 中에 후쿠시마 주민들 중에 한 사람이 따거한테 말하기를 안이 가시로 가득 차 있는 방석에 앉은 것 같다고 말하더라. 가시로 가득찬 방석은 잘 앉아도 언젠가는 찔리기 마련이니까...

 이 사람이 말하는 것이 후쿠시마 주민들에게 아무런 위안이 되지 못할 분더러 우리가 그 지역 음식에 위험하는 것을 알고도 감안하고 먹어야할 이유도 없고, 얘가 하는 말들이 후쿠시마 음식과 주민들이 안전하다고 말하는 것이 전혀 설득력이 없고, 후쿠시마 피해주민들이 정상적으로 살았으면 하는 것은 그 사람들의 입장에서도 내 주관으로 생각해도 도저히 무슨 생각을 가지고 이딴 개소리를 할 수 있는지 납득이 안 된다. 


 결론은 후쿠시마는 많은 방사능과 문제들이 남아있는데 이 유튜버는 이를 너무나도 가볍게 보는 듯한 발언을 하고 있고, 후쿠시마 산지 음식들을 먹는 것이 안전하다고 바라보고 있다. 누가봐도 개소리이긴 하지만, 정말 안전하다고 증명하고 싶다면, 이러한 땅에서 나오는 식품을 먹으라고 할 거면 먹어서 증명하자. 예전에 '먹어서 응원하자!(타베으겐? 이라 카던데...)'라는 운동이 있었는데 거기에 참여했던 탤런트들 중에서 몸 성한 사람이 없다. 그리고 이 운동의 실체는 아래의 사진과 같다. 현재에 와서 이 풍경이 변했을 거라고 생각한다면 큰 오산이다. 못 믿겠으면 유튜버 니가 직접 가보라.






25개의 댓글

끔찍하군
2018.04.17
ㅈㄹㄴㄴ 후쿠시마로 물타기 존나하네
후쿠시마 땜에 바다에 유출된 세슘양은
미국, 소련이 핵실험 존나게 하던 50~60년대에 바다로 유출된 세슘양보다 적음
2018.04.17
@Corazon
이게 바로 물타기지

후쿠시마 이야기 하는데 딴 동네 이야기는 왜함?
칼에 찔린 사람한테 다리 잘린 사람이 “씨이발 그게 다친거냐 ㅋㅋㅋ 어디가서 아픈척 하지마라 ㅋㅋㅋㅋ” 하는거랑 똑같다

더 크게 다친 인간이 존재한다고 적게 다친사람이 아플리가 없다란 소리는 개소리죠 ㅋㅋㅋ
2018.04.17
@ㅂㅅㄱㅁㄱ
찔린새끼가 군대안가냐 다리잘린새끼가 군대안가냐?
2018.04.17
@포 세대
그건 의무관이 판단합니다
2018.04.18
@ㅂㅅㄱㅁㄱ
진짜 븅신같은 비유네 ㅋㅋ 니처럼 비유할려면 미국 소련이 배때지에 칼침박은건 신경도 안쓰면서 왜 일본이 발등 하이힐로 찍은건 이렇게 지랄이 심하냐고 하는게 맞는거지 ㅋㅋ 걔네들 세슘은 뭐 안퍼지고 전부 다시 줏어담아 회수라도 했다더냐?
2018.04.18
@마게
? 얘 왜이래? 내가 일본 옹호하는걸로 봄?
한가지 주제가 나오면 그 것의 문제에 집중하란 말이고, 피해가 더 심각한 케이스를 들고와서 현 주제를 뭉개는 병신짓 하지 말란 말인데
2018.04.18
@Corazon
먹어서 응원해줘!~
2018.04.18
@Corazon
후쿠시마 원전사고 후 바다로 유출된 시슘량은 옛 구소련 미국의 핵실험으로 인한 세슘량보다 적지만 그 유출된 정도가..
@Corazon
적은데 어쩌라고 좆같은건 매한가진데
@Corazon
근거는?
2018.04.17
원전시고 후 발암율 증가는 피폭의 영향으로 인한 거라고 보기엔 너무 이르다면서 그냥 피폭후 건강검진 받는 사람이 늘어나서 자연스레 발견 많이 한거라더라

난 유튜버 쪽이 더 신뢰간다
2018.04.19
@ㅇㄱㄱㅈ
10년이 지나야지
2018.04.18
자 우리 모두 먹어서 응원하자구!
2018.04.18
확률 개소리 찍찍 날리는 부분에서 문과새끼가 싼 똥인거 깨닫고 내림
2018.04.18
오히려 저 유튜브 찍은 사람이 지극히 정상적인 말을 하고 있는데 역시 못배우고 미개한 문과새끼라 "불편하다" "확률은 작위적으로 만들어낸 것" 같은 개소리나 찍찍 갈겨대죠 ㅋㅋ
2018.04.18
밥이나 ㅊ 먹어 이 개 ㅈ 같은 ㅅㄱ야!
2018.04.18
'난 확률이라는 것은 인간이 작위적으로 만들어낸 것일 뿐이고'
?? 현대의학에서 통계와 그를 바탕으로 추산된 확률을 빼면 전통의학이랑 다를게 없어지는데 이건 무슨 개소리?
그 확률과 통계를 빼고 어떻게 객관성을 확보할건데? 확률, 수치, 통계 물론 날조가능성이 없지는 않지만
얘네들을 빼고 뭔가를 주장하는 순간 넌 그냥 다른 음모론자들이랑 다를 거 없음.
네 주장을 뒷받침하는 증거들을 모아서 기존의 통계와 수치를 반박해야지.
좋을대로 해석하고 선동하는 건 뭐임
타베테 오엔시요 같은 움직임은 나도 미친 짓이라고 보지만
되도 않은 뇌피셜을 써내리기 전에 보다 신중하게 자료들을 검토할 필요가 있음.
2018.04.18
존나 지식인인냥 꼴깝떠는거봐라 말이나 더듬지마 아가
2018.04.18
일본인들도 후쿠시마산은 졸라 가려먹는 상황인데
후쿠시마 안전데쓰 운운하는 한국놈이 있다면 격리조치해야지
2018.04.18
@에스파다
먹어서 응원하자 쌀 매진되는 편의점도 있다던데?
2018.04.19
글 왜케 못쓰냐. 중에도 갑자기 한자로 바꿔쓰지않나. 일본살다왔냐?
2018.04.19
다 읽어 봤는데 미개한 문돌이였네. 어디가서 과학이야기 지껄이지마라. 역겨우니까.
2018.04.20
일본인은 왤캐 미개할까
2018.04.21
하... 그냥 저 영상 유튜버 발음 진짜 거슬린다 ... 발음연습부터 하고 영상좀올리지 개불편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8417 [기타 지식] 스테이크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오해,고기의변화,조리법 ... 115 매일배고픔 43 2018.04.20
8416 [기타 지식] 검머외주의) 단풍국에서 인턴 4개월 한 후기 55 일째프로그래밍 4 2018.04.20
8415 [기타 지식] 영어문법 끄적이기4 (현재완료 1) 13 쫄깃하게한방 5 2018.04.19
8414 [기타 지식] [공부팁] 단기간에 공부 성취감 느끼는 방법 56 에이블톤라이브 11 2018.04.18
8413 [기타 지식] 북한은 나라일까? 113 StG44 돌격소총 11 2018.04.18
8412 [기타 지식] [헬스] 입문/초보자를 위한 무분할 루틴 127 micalles 10 2018.04.17
8411 [역사] 조국의 이름으로, 프랑스의 과거사 청산 - 2 20 Basileus 10 2018.04.17
[기타 지식] 후쿠시마의 방사선 위협 - Not4fun 의 영상을 보고 난 후 25 유렌 6 2018.04.17
8409 [기타 지식] '성적대상화'라는 마법의 단어에 대하여 14 Linguafo 3 2018.04.17
8408 [기타 지식] [펌-밀리터리] 이게 좋은게 맞나...? - Pancor Jackhammer 14 보라뚱이 8 2018.04.17
8407 [기타 지식] 사회복무요원제도의 폐지와 사회복무요원 기준 충족 병역 예... 51 번째인거같아 13 2018.04.17
8406 [기타 지식] 지구 역사상 가장 지랄맞은 바다?? 38 *사막여우* 24 2018.04.16
8405 [역사] 조국의 이름으로, 프랑스의 과거사 청산 - 1 9 Basileus 7 2018.04.16
8404 [기타 지식] 수정 재업) 행정용어로써 왜 "비장애인"이라는 용어를 사용해... 14 희희관관 14 2018.04.16
8403 [기타 지식] 인종차별에 대하여 - 누구에게 분노해야 하는가? 59 읽을거리판놀이터 11 2018.04.16
8402 [역사] [파시즘의 탄생 3부작]3. 제 2차 세계대전 종전 이후의 세계 ... 18 StG44 돌격소총 9 2018.04.14
8401 [역사] [펌]조선의 후진성을 지적하는 명나라 장수들 102 무다구치렌야 17 2018.04.13
8400 [과학] 꿀벌의 면역을 증강시킬 수 있을까? (수정 끗) 45 꿀벌사랑동호회 15 2018.04.13
8399 [감동] 어버이날 선물로 이거 생각하는데 어떻냐? 14 누구나비밀있다 4 2018.04.13
8398 [기타 지식] 우리나라 의료보험제도에 대한 이야기 (스압) 69 하하맨 8 2018.04.1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