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244F394DAAB2230F.jpg : 맹자 vs 묵자.txt

KakaoTalk_20160909_171949141.jpg : 맹자 vs 묵자.txt

- 핵심사상


맹자(이하 맹): 인 - '군군신신부부자자'. 군주는 군주답게 신하는 신하답게 아비는 아비답게 자식은 자식답게 그에 걸맞는 행동을 하는 것을 어질다고 함. 나아가 각자의 이름에 맞게 상호간 행동하는 것을 '예'라하며 어진 행위로 숭상.

묵자(이하 묵): 겸애 - '겸'은 차별의 반대말로 권력, 신분, 재산 등 어떠한 것에도 구애받지 않고 모든 인간을 똑같이 존중하며 차별없이 사랑할 것을 주장. 단, 신분제 전체를 부정하는 것이 아니라 상하가 존재하되 평등하게 사랑(존중)할 것.



- 구제안

맹: 역성혁명 - 임금답지 못한 행동을 하는 임금은 인을 져버렸기에 더 이상 '임금'이 아니며 어진 이가 이를 치는 것은 정당함. (주발은탕 고사: 주무왕이 은탕왕을 친 것은 탕왕이 정사를 게을리하고 주색을 탐한 시점에 이미 '임금' 자격을 잃은 것. 즉 주무왕은 일개 필부를 내쫓은 것에 불과)

묵: 비공 - 국가이론으로서 공격을 아니한다는 의미. 겸애설을 국가단위로 확장하여 부지런히 일하고 서로 가진 것을 나누라는 사상. 완전 평화주의가 아니라 공격전쟁에 대한 반대로서 전쟁으로 인한 인력/물자의 손실이 엄청나니 이를 금하자는 사상. 실제 묵가병법이라하여 묵가에 수비전, 수성전의 달인이 많았다고 함.



- 세계관

맹: 귀신은 없다. 살아있을때 잘해라. 조상께 예를 표하고 그 모습을 자손에게 보이는 게 모범적인 행동이다. 강자를 약자가 섬김(사대)으로써 천하의 혼란을 줄이는 것도 '예'에 포함된다. 조공해라 좁밥들아.

묵: 하느님도 있고 귀신도 있다. 그러나 정해진 운명이란 없다. 귀신이 cctv처럼 항시 널 지켜보다가 하느님한테 꼬질러서 나중에 뒈짓하니까 착하게 살아라. 운명이란건 없으니 로또사지말고 땀흘려 노오력해라. 나라들끼리 싸우지말고 섹스해라



- 상호비판

맹: 겸애가 예의에 차별을 두지 않으니 애비도 노비도 똑같이 대해야겠네. 묵가놈들 애비도 없는 새끼

묵: 일진-찐따 구분해서 삥뜯는게 어질다고 예의 타령하네. 엄석대 앞에 알아서 수구리는게 평화라고 믿는 힘의 논리에 찌든 씹선비 새끼.
.
.
.
.
쓰다보니 갈수록 문체가 인터넷화 됐다.
엄진근하게 쓰려니 넘 길어질꺼 같아 핵심만 끊었으니
이해해주길 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