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갈로돈 이야기가 많이 나와서 함 따져보는데


내 생각은

지금 바다가 가장 최악의 바다임


가장 큰 이유는..




20180416_221019.jpg

아마 이새끼 때문이겠지


이새끼가 바다역사 50억년중 가장 지독한 악마of악마


사람들이 물빨핥는 쿵쾅로돈도

정확히 이새끼가 지구상에서 출현하던 시기에 버로우되버렸음


쿵쾅로돈이랑 직접 붙는 상황은 많지 않았을지라도 

같은 육식과인데 이새끼가 하도 우월하다보니까 

쿵쾅로돈은 먹이경쟁에서 도태되어 이승탈출되어버림ㅜㅜ


직접털렸건 간접털렸건

이새끼가 쿵쾅로돈 전멸에 어떤식으로건 영향을 끼쳤을거임


머리도 좆나게 좋아서 아이큐가 90정도 됨

단연코 인간 아래 지능 최강종ㅇㅇ


범고래무리중에 좀 똑똑한 아해라면 

미적분 가르쳐도 이해할 듯

어지간히 멍청한 똥분충 개붕이보다 똑똑하다는 뜻


어쩌면 "삶이란 무엇일까....'나'는 누구인가? 죽으면 어디로 가는가.."

이런 생각같은거 하면서 살 지도 모름





근데 야도 쉽게 몬건드는 고래가 있는데....


20180416_221700.jpg

향유고래임


심해로 들어가서 주로 10m가 넘어가는 대왕오징어를 주식으로 활용함

ㄷㄷ


심해 입수능력이 잠수함을 능가하는데 3000m까지도 가능하다고 함


저 멀리서 우르르르 달려와서 

저 무식해 보이는 대가리로 꽝~ 들이밖으믄 

어지간한 해양생물중에 멀쩡할 수 있는 동물은 없었을 거임

...정도를 넘어 종종 전근대 인간이 타고다니던 목선들도 공격받는 일이 있었다곤 하는데

이게 소설에 나오는 '모비딕'의 모태가 되었음


참고로 위장에 백상아리 들어있는 향유고래가 발견된 적도 있음


야의 조상은

20180416_222559.jpg

리비아탄 멜빌레이라는 고대 흉악고래임

쿵쾅로돈이랑 같이 당시 바다의 최강자였다고 함


이상하게 많은 사람들이 리비아탄이 향유고래되면서 약화되었다고 생각하는데 이해가 안감


리비아탄은 향유고래로 '진화'된거지 '퇴화'된게 아님


등치도 향유고래가 리비아탄보다 조금 더 크다고 함




애초에 '고래'라는 동물류 자체가 


육지 해상 다 합쳐 유래가 없는 괴물딱지들임


대형고래종은 기본적으로 15m가 넘어가는데 

전체 지구 역사를 봐도 그렇게 거대한 생물종은 그리 많지 않았음


물론 이 모든 아해들을 싹 다 아닥하게 만드는 미친 괴물을 빼 놓을 수는 없음



20180416_223157.jpg


흰수염고래


최대몸길이 30m로 지구 역사상 육지와 해양을 다 합해서 이보다 큰 동물이 존재했던 적은 없었음


크릴새우같은 조그만한놈들을 먹어서 그런지 성격은 순한데

그렇다고 육식류어종들이 깝칠 수는 없음


옆에서 깝죽대다가 재수없게 꼬리한번 스치면 바로 골로감


.

.

.

.

.

.

.

.

.

.

.

.

.

.

 

그럼에도 사람들이 지구역사중 

현재 바다가 특별히 더 지랄맞다고 생각은 잘 안 하는데


가장 큰 이유는




고래들은 이상하게 사람한텐 친절함


사람이 먼저 때리지 않으믄 고래쪽에서 먼저 시비터는 일이 없음

옛날에 목선타고댕기다가 종종 처밖혔던 것도


사람들이 어떤식으로건 고래한테 위협을 주었거나, 위협으로 여겨졌기 때문에 그럼 


어지간하믄 사람이랑 같이 놀려고 함


20180416_224054.jpg


특히 바다최악의 개깡패인 범고래가 유독 사람한테만 친절한 이유는 

지금까지도 밝혀지지 않은 미스테리로 남아있음

상대의 지성을 알아보고 존중하는건가??



그러니까 사람들은 고래로 가득 찬 현재바다가 

역사중 유독 위험한 바다라는 생각이 안드는거임


근데 사람이 아닌 다른 해양생물 입장에선


현재시대의 바다가 그닥 친절한 바다인건 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