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입장권 판매가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조직위원회는 13일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가 중반에 접어든 가운데 12일까지 판매된 입장권이 32만 매를 돌파, 판매 목표치인 22만매의 146%를 보였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0 밴쿠버 동계패럴림픽(21만매 판매)은 물론 직전 대회인 2014 소치대회 판매량인 20만 매 보다 12만 매를 더 판매했으며, 특히, 소치대회 전체 발행량 31만 6,000매 보다 많은 수치다. 


http://m.sports.naver.com/pcp2018/news/read.nhn?oid=472&aid=0000013149